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수원여대, 수원시 사회복지시설에 1050만 원 기부
11일 염태영 시장 집무실에서 ‘공감 플리마켓(바자회)’ 수익금 전달
2019-11-14 14:40:28최종 업데이트 : 2019-11-14 14:43:45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염태영 시장(오른쪽 1번째)과 박재흥 수원여대 총장직무대행(왼쪽 1번째)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전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염태영 시장(오른쪽 1번째)과 박재흥 수원여대 총장직무대행(왼쪽 1번째)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전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수원여자대학교가 소외된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수원시 사회복지시설(2개소)에 성금 1050만 원을 기부했다. 전달식은 11일 염태영 수원시장 집무실에서 열렸다.

 

수원여대는 지난 9월 대학축제 기간에 개교 50주년을 맞아 연 '공감 플리마켓(바자회)' 수익금으로 성금을 마련했다. 교직원·동문·학생·지역주민 등이 기부한 물품을 플리마켓에서 판매했고, 수익금 전액을 수원시에 기부하기로 했다.

 

수원시는 성금을 관내 미혼모 시설(고운뜰), 아동양육 시설(수원나자렛집) 등 사회복지시설 2개소에 전달할 예정이다.

 

전달식에는 염태영 시장, 박재흥 수원여대 총장직무대행 등 수원시·수원여대 관계자가 참석했다.

 

염태영 시장은 "꾸준하게 사회공헌 활동과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는 수원여대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면서 "앞으로도 나눔 문화를 활성화하고, 살기 좋은 지역사회를 만드는 데 앞장서 달라"고 당부했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