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아동학대 국민감시단이 되어주세요”
‘세계 아동학대 예방의 날’ 맞아 민관 합동 예방 캠페인
2019-11-19 16:48:31최종 업데이트 : 2019-11-19 16:49:05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수원시·수원아동보호전문기관 관계자들이 아동학대 예방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수원시·수원아동보호전문기관 관계자들이 아동학대 예방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19일 '세계 아동학대 예방의 날'을 맞아 수원시와 수원아동보호전문기관이 민관 합동 캠페인을 벌였다.

 

수원시는 수원아동보호전문기관, 수원중부·남부·서부경찰서 등 유관기관과 함께 광교 앨리웨이에서 아동학대 행위 근절을 위한 '아동학대 국민감시단이 되어주세요!'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날 캠페인은 전 국민이 아동학대 예방을 위한 신고자로서 '아동학대 국민감시단'이라는 역할을 부여, 구체적인 실천방안을 알려줌으로써 아동학대를 예방하고자 마련됐다.

 

캠페인은 아동학대의 정의와 유형을 알려주는 리플렛과 홍보물을 전시하는 한편 참여활동을 통해 학대를 발견할 경우 대처법을 실천할 수 있도록 준비됐다.

 

특히 '아동학대 신고 골든타임'을 '신체, 정서, 성, 방임' 등 아동학대가 의심 되는 정황들이 발견될 경우 즉시 112로 신고해야 한다고 알려주고, 신고자를 보호하는 법안에 대해서도 홍보했다.

 

또 캠페인에 참여한 주민들은 현장에서 아동학대 대응 제도 개선을 촉구하는 서명과 아동학대 예방을 위한 메시지를 작성하는 '국회로 가는 우체통' 활동에 참여했다.

 

이 과정에서 타이머 알람이 울리면 빠르게 버저를 누르는 참여활동을 통해 아동학대 정황이 의심될 때 골든타임 내에 신고해야 한다는 것을 체감하도록 했다.

 

권찬호 수원시 복지여성국장은 "아동학대는 더 이상 한 가정만의 문제가 아니며 사회전체가 해결해야 할 문제"라며 "다각적인 홍보와 캠페인으로 지역사회 내 구성원들의 관심을 제고하고 아동의 안전 확보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