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가까운 곳에서 어르신들 보살피고 일상생활 돕는다
‘2020년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수행 기관과 협약 체결
2019-11-21 07:20:56최종 업데이트 : 2019-11-21 16:32:36 작성자 : 복지여성국 노인복지과 노인복지팀   장현익

노인맞춤돌봄 10개기관 수행기관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노인맞춤돌봄 10개기관 수행기관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수원시가 21일 시청 상황실에서 '2020년 노인맞춤돌봄서비스'를 수행할 사회복지 관련 기관(10개)과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어르신들에게 맞춤형 복지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노인맞춤돌봄서비스'는 홀몸 어르신, 고령의 노인부부 등 도움이 필요한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안전지원 ▲사회참여 ▲생활교육 ▲일상생활 지원 등 다양한 복지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다.

 

협약에는 밤밭노인복지관, SK청솔노인복지관, 무봉종합사회복지관, 버드내노인복지관, 서호노인복지관, 능실종합복지관, 팔달노인복지관, 수원재가노인지원서비스센터, 광교노인복지관, 경기도노인보호전문기관 등 10개 기관이 참여했다.

 

협약에 따라 수원시는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사업을 위탁하고, 10개 기관은 2020년부터 사업을 수행하게 된다. 노인맞춤돌봄서비스 대상자 선정부터 상담, 계획수립, 서비스 제공 등 사업전반에 관한 업무를 수행한다.

 

앞서 수원시는 지난 8일 시청에서 '2020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수행기관 심의위원회'를 열고, 수행기관을 선정한 바 있다. 선정된 기관은 2020년 12월 31일까지 사업을 진행한다.

 

권찬호 수원시 복지여성국장은 "어르신들이 거주하는 곳에서 맞춤형 돌봄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권역별(10개 기관)로 수행 기관을 선정했다"면서 "수행기관들이 가까운 곳에서 어르신들을 보살피고, 건강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