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비정규직 노동자 권리보호에 관한 조례안 대표발의
이병숙 의원, 비정규직 노동자 경제적·사회적 지위향상 위해
2019-04-23 14:28:16최종 업데이트 : 2019-04-23 14:28:20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이병숙 의원

이병숙 의원

수원시의회 이병숙(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 의원이 대표발의한 '수원시 비정규직 노동자의 권리보호 및 지원에 관한 조례안'이 25일 기획경제위원회 심사를 앞두고 있다.

 

조례안에 따르면 수원시장은 비정규직 노동자의 근로조건 및 경제적·사회적 지위향상을 위해 적극 노력해야 하며 비정규직 노동자의 근로조건 등의 향상을 위한 시책을 수립·시행해야 한다.

 

이와 함께 △공공기관의 비정규직 처우 개선에 관한 사항 △차별적 처우에 관한 고충처리에 관한 사항 △비정규직 노동자 복지센터의 설치·운영 및 업무에 관한 사항 △센터의 위탁 및 계약 해지, 수탁자의 의무, 감독에 관한 사항 △운영위원회의 설치·구성, 위원의 임기·수당에 관한 사항 등을 규정했다.

 

이 의원은 "비정규직 노동자의 근로조건 향상과 지역사회의 고용·노동 불안을 개선하기 위해 이번 조례안을 발의하게 됐다"며 "조례안을 통해 비정규직 노동자의 권리를 보호하고 사회경제적 양극화를 해소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상임위를 통과한 안건들은 오는 30일 제2차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될 예정이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