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경기도 공용차량 무상대여 '행복카셰어' 4천명 돌파
2016-11-27 08:04:14최종 업데이트 : 2016-11-27 08:04:14 작성자 :   연합뉴스
경기도 공용차량 무상대여 '행복카셰어' 4천명 돌파_1

경기도 공용차량 무상대여 '행복카셰어' 4천명 돌파

(수원=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경기도 '행복카셰어' 이용자가 사업 시행 6개월여 만에 4천명을 넘어섰다.
행복카셰어는 주말과 공휴일에 공용차량을 도내 저소득층에게 무상으로 대여하는 경기도 특색사업으로 공유경제 정책의 하나다.



27일 도에 따르면 행복카셰어 사업은 지난 설 연휴(2월 6∼10일) 시범 실시 후 5월부터 본격적으로 시행 중이며 이날까지 935대에 4만1천77명이 이용했다.
주말과 공휴일에만 운영되는 점을 감안하면 총 운행일인 73일간 하루 57명이 이용했다.
지원 대상은 기초수급자와 차상위계층에 한했다가 지난 7월 관련 조례가 제정되며 한부모·다문화·다자녀·북한이탈주민으로 확대됐다.
차량 이용시간은 주말과 공휴일 첫날 오전 8시부터 마지막 날 오후 6시까지다.
행복카셰어에 제공되는 공용차량은 승합차 24대, 승용차 81대 등 105대다.
도 관계자는 "행복카셰어는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대통령을 수상할 정도로 효율성이 검증된 사업"이라며 "시·군 참여를 늘리는 등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chan@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프린트버튼캡쳐버튼추천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