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중국인 여행객 소시지서 아프리카돼지열병 유전자 발견
2019-09-11 16:14:37최종 업데이트 : 2019-09-11 16:14:37 작성자 :   연합뉴스
돼지열병 유입 방지 인천항서 불법 축산물 검역

돼지열병 유입 방지 인천항서 불법 축산물 검역

중국인 여행객 소시지서 아프리카돼지열병 유전자 발견


(서울=연합뉴스) 박성진 기자 = 농림축산식품부는 중국 상하이에서 인천공항으로 입국한 중국인 여행객이 가져온 돈육가공품 소시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바이러스 유전자가 확인됐다고 11일 밝혔다.
이 여행객은 3일 인천공항으로 입국한 뒤 소시지를 휴대 반입했다고 자진 신고했다.
유전자 염기서열분석 결과, 최근 중국에서 발생한 바이러스 유전형과 같은 형으로 확인됐다.
바이러스 생존 여부는 약 4주간 세포배양검사를 거쳐 최종적으로 확인할 예정이다.
해외 여행객이 휴대 축산물을 신고하지 않고 반입하면 500만원에서 최대 1천만원까지 과태료를 물게 된다.
sungjinpark@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