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화장실문화전시관 해우재, '황금똥 그림잔치' 개최
13일 해우재 잔디마당과 야외 공원에서, 미술대회·오감체험 등 진행
2018-10-08 13:47:59최종 업데이트 : 2018-10-08 13:48:30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홍보물

홍보물

수원시 화장실문화 전시관 '해우재'가 13일 오전 11시 해우재 잔디마당과 야외공원에서 어린이를 대상으로 '제7회 황금똥 그림잔치'를 연다.

 

해우재는 2012년부터 매년 10월 '황금똥 그림잔치'를 열고 어린이 미술대회·오감체험·마술쇼·인형극 등 어린이를 위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올해 그림잔치에는 ▲'황금똥·해우재·화장실'을 주제로 한 어린이 미술대회 ▲코끼리 똥으로 만든 종이에 소원을 적어 나무에 거는 '똥트리 소원나무' ▲배양토에 씨앗을 심고 통밀을 만지는 오감체험 ▲페이스페인팅·마술쇼·보물찾기 등이 마련돼 있다.

 

어린이 미술대회는 유치부와 초등부로 나누어 진행된다. 수상자는 20일 해우재 홈페이지(https://www.haewoojae.com) 공지사항 페이지에 공개될 예정이다.

 

어린이 미술대회 신청은 모두 마감됐으나, 다른 부대행사는 별도의 사전신청 없이 현장에서 무료로 참여 가능하다.

 

지난 2010년 문을 연 해우재는 수원시 민선 1·2기(1995~2002) 시장을 지낸 고(故) 심재덕 전 수원시장의 유지가 담긴 세계 최초 화장실문화 전시관이다.

 

'Mr. Toilet'(화장실)으로 불렸던 심 전 시장이 2009년 1월 세상을 떠나자 유족들은 고인의 뜻에 따라 심 전 시장이 살던 해우재를 수원시에 기증했고, 시는 '화장실문화전시관'으로 고쳐 지어 시민들에게 무료로 개방하고 있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