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수원시 70년 발자취 한눈에…특별 기획전 개최
수원박물관 시 승격 70주년 기념전 ‘사람 중심 더 큰 수원’ 개막…사진 50점, 유물 100점 전시
2019-08-14 11:27:36최종 업데이트 : 2019-08-14 13:08:19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한국전쟁 당시 폭격 직전 장안문

한국전쟁 당시 폭격 직전 장안문

수원박물관이 수원시의 지난 70년 역사를 되돌아볼 수 있는 전시회를 연다.

 

수원박물관은 14일 기획전시실에서 수원시 승격 70주년 기념 특별기획전 '사람 중심 더 큰 수원' 개막식을 열었다. 기획전은 10월 20일까지 이어진다.

 

'사람중심 더 큰 수원'은 1949년 8월 15일 수원읍에서 시로 승격된 수원시가 경기도 수부 도시로 성장해온 70년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전시회다.

 

수원시의 성장 과정을 담은 사진 50점과 역사가 담겨있는 유물 100점 등 150점이 전시된다.

 

전시회는 '경기도 수부 도시 수원', '지방자치시대 수원' 등 두 가지 주제로 구성된다. '경기도 수부 도시 수원'에서는 한국전쟁 시기, 수도권 전철 개통(1974년)·선경직물 수원공장(1953년)의 모습 등 수원시가 성장해온 과정을 볼 수 있다.

수원천 정비공사

수원천 정비공사

'지방자치시대 수원'에서는 초대수원시의회 기념사진첩(1956년), 수원시의회 의원 선거 안내문(1991년), 수원성곽 복원 정화 계획서(1970년대), 수원화성 유네스코 세계 유산 등재 인증서(1997년), 수원화성 복원 전후 모습 등을 만날 수 있다.

 

특례시 실현을 앞두고 있는 수원시가 나아갈 방향을 보여주는 영상도 볼 수 있다. 개막식에는 염태영 시장, 김시헌 수원박물관장, 사진·유물 기증자, 시민 등이 참석했다.

 

염태영 시장은 기념사에서 "수원시가 걸어온 70년의 역사는 단순히 한 도시의 성장이 아닌, 시민이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준다"면서 "이번 전시회를 찾는 시민 여러분이 수원의 지난날을 추억하고, 다가올 내일을 함께 고민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수원박물관 (031-228-4150) 으로 문의하면 된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