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수원국제발레축제' 21일 개막… 25개 공연 펼쳐져
25일까지 5일간 열려 수원제1야외음악당, 수원SK아트리움에서 볼수 있어
2019-08-20 11:02:54최종 업데이트 : 2019-08-20 16:32:12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2018 수원발레축제

2018 수원발레축제

국내외 최정상급 발레단의 수준높은 공연이 펼쳐지는 '2019 수원국제발레축제'가 21일~25일 수원제1야외음악당, 수원SK아트리움에서 열린다.

 

올해로 5회째를 맞는 수원발레축제는 최정상 발레단의 공연과 발레를 사랑하는 아마추어 무용수들의 열정 넘치는 공연을 만날 수 있는 축제다. 수원시가 주최하고, 발레STP협동조합이 주관한다.

 

유니버설발레단, 서울발레시어터, 이원국발레단, SEO(서)발레단, 와이즈발레단, 김옥련발레단 6개 발레단이 참여한다. 올해는 5주년을 맞아 스위스 바젤발레단과 독일 슈타츠발레단 등 해외 발레단도 초청한다.

 

축제는 21일 수원SK아트리움에서 열리는 '발레체험교실'로 시작된다. 축제에 참여하는 발레단이 체험교실을 진행한다.

 

21일 서울발레시어터(초등학생1~4학년)가 진행하는 체험교실을 시작으로 SEO(서) 발레단(만 4세 이상 미취학 아동), 유니버설 발레단(초등학생5~6학년), 이원국 발레단(성인 취미 발레), 와이즈 발레단(성인 취미 발레) 등이 체험교실을 운영한다.

 

모나코 왕립발레학교의 수석교사인 올리비에 루체아(Olivier Lucea)는 학생 전공자를 위한 '마스터 클래스' 수업을 한다.

 

23~25일 저녁 8시 수원제1야외음악당에서 메인 공연이 열린다. '클래식의 밤', '발레더마스터피스', '발레갈라스페셜' 등을 주제로 한 25개 공연이 펼쳐진다.

 

▲백설공주(스위스 바젤발레단) ▲백조의 호수 중 백조 파드되(독일 슈타츠발레단) ▲잠자는 숲 속의 미녀 중 그랑 파드되(유니버설 발레단) ▲한여름 밤의 꿈(서울발레시어터) ▲카르멘(이원국 발레단) ▲크레이지 햄릿(SEO(서) 발레단) ▲베니스카니발(와이즈 발레단) ▲침묵(김옥련 발레단) 등이 상연된다. '파드되'는 발레에서 두 사람이 추는 춤을 말한다.

 

발레를 배우는 학생들의 자유 참가공연(22일)과 성인부 자유 참가공연(24일), 학생부(취미) 자유 참가공연(25일)도 볼 수 있다.

 

'움직이는 발레조각전', '모두가 함께 배우는 발레체조', '발레리나 싸인 토슈즈 전시회' 등 부대행사도 있다.

 

축제 일정과 프로그램 관련 자세한 내용은 발레STP협동조합 홈페이지(http://www.balletstp.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수원발레축제에는 2015년 7000여 명, 2016년 1만 3000여 명, 2017년 2만여 명, 2018년 1만 2000여 명의 관람객이 찾았다.

연관 뉴스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