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박물관 3개소, 어린이체험실 일시 폐쇄
15일까지 어린이·성인 교육 프로그램 운영도 등 중단
2020-02-04 17:17:34최종 업데이트 : 2020-02-04 17:17:44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수원박물관 관계자가 어린이 체험실을 소독하고 있다.

수원박물관 관계자가 어린이 체험실을 소독하고 있다.

수원박물관·수원화성박물관·수원광교박물관 등 3개 박물관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을 막기 위해 15일까지 '어린이 체험실'을 일시적으로 폐쇄한다.

 

어린이 체험실은 아이들이 다양한 체험학습을 하는 공간이다. 면역력이 약한 유아나 어린이들은 감염증에 쉽게 노출될 수 있어 운영 중단을 결정했다.

 

3개 박물관은 어린이·성인 등을 대상으로 한 교육 프로그램도 15일까지 운영을 중단한다.

 

취소되는 프로그램은 수원화성박물관에서 운영하는 '동화책으로 배우는 우리의 역사'(2월 5일·12일), '원리로 이해하는 수원화성 축성'(2월 8일·15일)과 수원광교박물관에서 운영하는 '자연과 놀아요'(2월 15일) 등이다.

 

한편 수원박물관은 지난 3일 어린이 체험실을 비롯한 어린이교육실·전시실·문화교육관·자료실 등을 소독했다.

 

수원시박물관은 상설전시실 앞에 손 소독제를 비치하고, 관람객들의 마스크 착용도 적극적으로 권장하고 있다.

 

수원박물관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어린이 체험실 폐쇄를 결정했다"면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가 종료될 때까지 어린이·노약자 등 면역력이 약한 분들은 박물관 방문을 자제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