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거리노숙인 보호, 협력 약속
수원다시서기노숙인종합지원센터·매산지구대·해병대 권선전우회 노숙인 보호 협약
2019-11-19 16:32:22최종 업데이트 : 2019-11-19 16:32:43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수원다시서기노숙인종합지원센터·수원서부경찰서 매산지구대·수원시 해병대 권선전우회는 18일 해병대 권선전우회 사무실에서 '동절기 노숙인 보호·치안예방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협력을 약속했다.

 

3개 기관은 겨울철 추위에 노출된 거리노숙인 등을 보호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에 협력하게 된다.

 

협약 내용은 ▲거리노숙인 임시보호, 귀향·귀가 조치 ▲동사(凍死) 등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모니터링·환경 정화 활동 ▲응급한 거리노숙인(전염병 등) 병원 이송 ▲거리노숙인 보호 활동을 위한 정보공유 등이다.

 

협약식에는 백운오 수원시 사회복지과장을 비롯해 수원다시서기노숙인종합지원센터·수원서부경찰서 매산지구대·수원시 해병대 권선전우회 주요 관계자가 참석했다.

 

백운오 사회복지과장은 "겨울철에는 저체온증으로 인한 사망 등 안전사고 발생 우려가 있어 더 체계적인 보호 활동이 필요하다"면서 "관계자분들이 거리노숙인의 보호자라는 생각으로 보호 활동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수원시는 동절기 한파를 대비해 '2019-2020 동절기 노숙인 특별 보호대책'을 시행하고 있다. 주요 대책은 '노숙인 보호안전망·현장대응반 운영', '응급잠자리(임시보호소) 제공', '노숙인 건강관리·응급의료지원' 등이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