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겨울철 대비 ‘한파 쉼터’ 집중 점검
수원시지역자율방재단, 경로당 등 474개소 방문해 난방시설 가동 여부 등 점검
2019-12-18 11:24:04최종 업데이트 : 2019-12-18 11:24:18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수원시지역자율방재단 대원들이 한파 쉼터에서 어르신들의 의견을 듣고 있다.

수원시지역자율방재단 대원들이 한파 쉼터에서 어르신들의 의견을 듣고 있다.

겨울철 취약계층의 추위를 녹여주는 '한파 쉼터'가 잘 관리되고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수원시와 자율방재단이 474곳을 집중 점검했다.

 

수원시와 지역자율방재단 대원 등으로 구성된 점검반 100여 명은 9일부터 16일까지 일주일간 474개소 전체에 대해 ▲한파 쉼터 내 난방시설 정상 가동 여부 ▲한파 시 주의사항 안내문 비치 ▲청소 여부 등을 살폈다.

 

또 점검 기간 동안 한파 쉼터를 이용하고 있는 어르신들의 애로사항도 청취했다.

 

수원시는 한파·폭설로 인한 피해를 줄이고 시민들이 언제든지 한파 쉼터를 찾아 쉴 수 있도록 노인복지관·경로당·동행정복지센터 등을 '한파 쉼터'로 지정해 운영하고 있다.

 

조진행 수원시 시민안전과장은 "겨울철 한파·폭설로 인한 시민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현장 점검 활동을 지속해서 시행하겠다"면서 "사각지대 없는 안전한 수원을 만드는 일에 방재단 여러분들이 적극적으로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이번 점검에 함께한 수원시지역자율방재단은 재난 취약지역 예찰 활동, 지진·홍수 등 재해 응급복구 봉사활동에 참여하기 위해 지난 2010년 출범한 민간단체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추천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