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사회적경제조직’, 감염증 확산 방지에 힘 보탠다
4일 더함파크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공헌활동 협약’ 체결
2020-02-05 13:23:57최종 업데이트 : 2020-02-05 13:24:12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안상욱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 이사장(가운데)와 사회적경제조직 대표들이 협약서를 들고 있다.

안상욱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 이사장(가운데)와 사회적경제조직 대표들이 협약서를 들고 있다.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이 수원시 관내 4개 사회적경제조직(방역업종)과 손잡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을 막기 위한 방역사업을 추진한다.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과 사회적경제조직은 4일 권선구 더함파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공헌활동 협약'을 체결하고, 협력을 약속했다.

 

방역·소독 전문 업체인 ㈜휴먼컨스(예비사회적기업), ㈜늘푸른세상(사회적기업), 이레산업(자활기업)과 수원지역자활센터 등 4개 기관이 참여한다.

 

협약에 따라 4개 기관은 수원시 관내 전통시장·지역아동센터·어린이집·요양병원 등 취약시설을 대상으로 무료로 방역 소독을 한다.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은 방역 소독에 필요한 인력·차량·물품(소독약) 등을 지원한다.

 

이날 협약식에는 안상욱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 이사장, 홍순임 ㈜휴먼컨스 대표, 이욱자 ㈜늘푸른세상 대표, 신점순 이레산업 대표, 장미선 수원지역자활센터장 등이 참석했다.

 

안상욱 이사장은 "시민의 안전을 위해 따뜻한 마음을 모아주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면서 "앞으로도 민·관이 함께하는 사회공헌 활동을 활발하게 전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추천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