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치매환자, 가족을 따뜻한 마음으로 안아 주세요”
영통구치매안심센터 ‘영통수다하모니’ 단원들, ‘릴레이 허그’ 캠페인 참여
2019-09-03 15:04:35최종 업데이트 : 2019-09-10 15:06:02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영통수다하모니'에서 활동하는 어르신(가운데 남성)이 배우자(남성 왼쪽)과 함께 릴레이허그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다.

'영통수다하모니'에서 활동하는 어르신(가운데 남성)이 배우자(남성 왼쪽)와 함께 릴레이허그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다.

수원 영통구치매안심센터 '영통수다하모니' 단원들이 보건복지부, 중앙·광역치매센터가 주최하는 '릴레이허그' 캠페인에 참여했다.

 

영통수다하모니에서 활동하는 어르신 20여 명은 2일 수원 영통역 1번 출구 앞에서 열린 '릴레이허그'에 참여해 치매어르신, 치매 환자 가족, 치매파트너(봉사자) 등과 포옹했다. 치매 파트너는 치매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알리고, 치매환자와 그들의 가족이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치매안심센터에 연계해주는 봉사자다.

 

영통수다하모니 단원 어르신들이 포옹을 할 때마다 치매파트너들은 "치매환자, 가족에게 따뜻한 마음으로 허그해주세요"라고 시민들에게 외쳤다.

 

'릴레이허그' 캠페인은 보건복지부, 중앙·광역치매센터가 치매인식 개선을 위해 마련한 행사다. 9월 20일 세종대에서 열리는 제12회 치매극복의 날 행사까지 이어진다.

 

영통치매안심센터가 지난 4월 창단한 영통수다하모니는 영통구치매안심센터를 이용하는 치매 어르신, '치매 고위험군' 어르신, 치매예방 프로그램 수강 어르신, 치매 환자 가족 등으로 이뤄진 합창단이다. 단원 35명이 활동하고 있다.

 

보건복지부 주관하는 실버합창대회에 참가한 영통수다하모니는 예선을 통과하고, 9월 20일 열리는 본선 공연을 준비하고 있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