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수원시, 청년 일자리 확보에 전력
청년뉴딜사업, 지역청년 우선채용, 직업전문학교 위탁운영 등
2008-08-04 10:45:32최종 업데이트 : 2008-08-04 10:45:32 작성자 : 편집주간   김우영

날로 심각해지는 청년실업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수원시가 발 벗고 나섰다.
시는 우선 청년들에게 맞춤형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해 청년 뉴딜사업, 산학관 협력 인력양성사업, 청년층 직장체험, 청년취업 성공프로젝트, 생산성 있는 공공근로사업 등을 펼치고 있다.

청년 뉴딜 사업은 30세 미만 청년 구직자들을 모집해 교육을 시킨 후 취업으로 연결하는 사업으로 연 5회 실시하며 현재까지 334명이 교육을 수료했고 이 가운데 210명이 취업에 성공했다.
청년구직자의 특성 및 적성에 맞춘 개인별 맞춤형 취업지원 프로그램으로 집단상담, 개인컨설팅, 전문교육, 인턴근무 등을 통해 진로상담에서 사후관리까지 One-stop시스템으로 관리하는 맞춤형 취업지원 프로그램이다. 

수원시, 청년 일자리 확보에 전력_1
수원시, 청년 일자리 확보에 전력_1

산학관 협력 인력양성사업은 대학생과 졸업 예정자, 기업체 근로자를 대상으로 하며 총 1394명이 교육에 참여, 232명이 취업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밖에 시는 청년들이 직장 체험을 통해 취업에 대한 열의를 높이기 위해 청년층 직장 체험을 실시하고 있는데 현재까지 1394명이 참여했다.
또 청년 취업성공 프로젝트에는 현재 100명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 중이며 공공근로사업은 도서자료 데이터베이스 구축 등에 1805명이 참여하고 있다.

시는 2010년까지 이들 사업에 국.도비와 시비 등 230억8500만원을 투입해 보다 많은 청년들이 일자리를 구해 안정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도울 방침이다.

이와함께 지난해 관내 30인 이상 기업 중 우수기업 20여개 업체와 지역 인력 우선채용 협약을 체결해 수원 출신 청년들을 우선 채용하도록 유도하고 있다.
또 2009년부터 2010년까지 30세 미만 구직자들을 지역의 직업 전문학교나 대학, 또는 교육 전문기관에 위탁해 기업체에서 필요로 하는 맞춤형 전문인력으로 육성해 취업 시킬 계획이다.
교육생들에게는 안정적 교육여건 마련을 위해 교육수당을 지급한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