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수원형 도제학교 운영…직업계고 학생 취업 지원
3개 학교 128명 학생 참여, 내년 2월까지 3D프린터·드론스쿨·코딩 교실 등
2019-08-20 11:07:38최종 업데이트 : 2019-08-20 16:29:42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삼일공업고등학교 학생들이 교육 후 다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삼일공업고등학교 학생들이 교육 후 다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직업계고 학생의 현장 실무능력을 길러주고, 우수기업 취업을 돕는 '수원형 도제학교'가 20일 첫발을 내디뎠다.

 

올해 교육과정에는 수원공업고등학교(28명), 삼일공업고등학교(71명), 한봄고등학교(29명) 등 3개 학교에 재학 중인 2~3학년 학생 128명이 참여한다.

 

교육은 정규과정과 특별과정으로 나눠 내년 2월말까지 운영된다. IT(정보통신기술) 관련 과목으로 구성된 정규과정은 ▲3D프린터 ▲드론스쿨 ▲코딩 교실 등으로 17주 동안 진행된다.

 

겨울방학에 열리는 특별과정은 '드론 국가자격증반'으로 운영된다. 대상자는 정규과정 '드론스쿨'을 마친 학생 가운데 졸업 후 군특기병(드론 병과) 입대 희망자다.

 

수원시 기업지원센터 내 메이커스페이스·드론교육장 등 현장 실습장과 공동학습공간(삼일공고) 등에서 교육이 이뤄진다. ㈜메카피아(3D프린터), DRONE SCHOOL(드론스쿨), kth(코딩교실) 등 전문 기업의 담당자가 강사로 나선다.

 

수원시 관계자는 "직업계고 학생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교육 과정을 운영하겠다"면서 "수원형 도제학교가 실무 능력을 갖춘 우수 인재를 양성하는 프로그램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수원시는 지난 3월 수원교육지원청·수원상공회의소·수원산업단지관리공단과 '수원형 도제학교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수원형 도제학교는 수원첨단벤처밸리Ⅱ에 있는 기업지원센터 내 공간·시설을 활용해 직업계고 학생들의 현장실습을 지원하고, 수원산업단지 내 기업체들은 취업을 지원하는 교육협력 모델이다.

 

현재 수원시에는 매향여자정보고·삼일공고·삼일상업고·수원공고·수원농생명과학고·수원정보과학고·한봄고·수원하이텍고(마이스터고) 등 8개 직업계 고등학교가 있으며 7200여 명이 재학 중이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