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재난기본소득, 최대한 신속하게 지급하라”
염태영 시장, 20일 15시까지 전체 지급 대상 중 64.02% 신청 완료
2020-04-21 13:45:57최종 업데이트 : 2020-04-21 13:46:12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염태영 시장(오른쪽)이 20일 권선1동행정복지센터에서 재난기본소득을 신청하는 시민에게 방법을 안내하고 있다.

염태영 시장(오른쪽)이 20일 권선1동행정복지센터에서 재난기본소득을 신청하는 시민에게 방법을 안내하고 있다.

 

"재난기본소득 신속하게 지급해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되도록 해야"

   지급 대상 1192724명 중 763619명 신청 완료

'재난기본소득 나눔 캠페인' 기부액 19일 기준 1억 원 넘어서



염태영 수원시장은 "수원시 재난기본소득을 신청한 시민들에게 최대한 신속하게 지원금을 지급하라"고 지시했다.

 

20일 시청 재난안전상황실에서 열린 '코로나19 추진상황 점검 보고회'를 주재한 염태영 시장은 "재난기본소득 신청부터 지급까지 일주일 이상 걸리지 않도록 절차를 신속하게 진행하라"며 "코로나19로 인해 침체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려면, 재난기본소득을 신속하게 지급해 시민들이 곧바로 사용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코로나19사태 이후에도 소득이 줄어들지 않은 시민은 재난기본소득을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에게 기부하는 '나눔 캠페인'에 참여해 더 어려운 이웃을 도와 달라"고 당부했다.

 

'수원시 재난기본소득'을 신청한 시민은 4월 20일 15시 기준으로 76만 3619명이다. 재난소득기본소득 지급 대상 시민(119만 2724명) 중 64.02%가 신청했다.

 

온라인 신청자가 75만 4626명이고, 20일 15시까지 각 동 행정복지센터에를 방문해 신청한 시민이 8993명이다. 온라인 신청 첫날인 4월 9일, 7만 1170명을 시작으로 19일까지 하루 평균 7만 3800여 명이 신청했다(11~12일 제외).

 

수원시는 19일까지 14만 7263명에게 재난기본소득 10만 원을 지급했다. 신청자 중 19.97%가 재난기본소득을 지원받았고, 총 지급액은 147억 2630만 원이다. 

 

수원시 재난기본소득은 4월 2일 0시 기준으로 수원시에 주민등록이 된 모든 시민에게 1인당 10만 원을 지급하는 것이다.

 염태영 시장(오른쪽)이 20일 권선1동행정복지센터에서 재난기본소득을 신청하는 시민에게 방법을 안내하고 있다.

염태영 시장이 20일 권선1동행정복지센터에서 재난기본소득을 신청하는 시민에게 방법을 안내하고 있다.


수원시 홈페이지(https://www.suwon.go.kr)에 접속해 '수원형 재난기본소득 신청페이지 바로가기'를 클릭한 후 본인 인증을 하고, 신청자 개인 정보·계좌 번호를 입력한 후 저장하면 신청이 완료된다. 신청일로부터 1주일 이내에 현금으로 입금된다. 미성년자(2001년 4월 3일 이후 출생자)는 직계 존속인 세대주가 대리 신청할 수 있다.

 

혼잡을 방지하기 위해 '마스크 구매 5부제'와 같은 방식으로 '신청 5부제'를 시행한다. 태어난 해 끝자리가 1·6인 사람은 월요일, 2·7은 화요일, 3·8은 수요일, 4·9는 목요일, 5·0은 금요일에 신청해야 한다. 4월 18일부터 토·일요일은 생년과 상관없이 모든 시민이 신청할 수 있다.

 

4월 20일부터 5월 29일까지 주소지 동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 온라인 신청과 마찬가지로 5부제를 시행한다.

 

4월 20일~5월 17일에는 동행정복지센터에서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8시까지, 주말(공휴일)에는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신청할 수 있다. 5월 18~29일에는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신청할 수 있다.

 

염태영 시장은 20일 권선1동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재난기본소득 신청 진행 상황을 점검했다.

 

방문 신청을 할 때는 신청서(위임장)를 작성해 신분증, 통장 사본과 함께 제출해야 한다. 5월 1~29일 동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는 시민은 현금 또는 지역화폐(수원페이)로 재난기본소득을 받을 수 있다.

 

한편 수원시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9일부터 '재난기본소득'을 기부하는 '사랑의 열매와 함께 극복 수원' 나눔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모금한 기부금은 코로나19 사태로 피해를 본 시민들에게 신속하게 배분할 예정이다. 4월 19일 기준 기부금액은 1억 148만 원 6000원(400건)이다.

 

기부를 원하는 시민은 특별모금 계좌(농협 317-0003-8354-31, 예금주 : 경기공동모금회)에 입금하거나 각 동행정복지센터에 설치된 모금함에 성금을 넣으면 된다. 동행정복지센터는 기부 상담 창구를 운영한다.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청년 실직자, 저소득층·사각지대 시민 등 도움을 주고 싶은 이들을 지정 기탁서에서 선택해 기부할 수 있다.

 

수원시 재난기본소득 문의 : 1899-3300, 031-228-4600

기부 문의 : 경기 사회복지공동모금회(031-220-7933) 수원시 복지협력과(031-228-2488)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