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야호(夜好)! 호매실도서관의 여름이 좋다”
2017-08-02 23:05:11최종 업데이트 : 2017-08-02 23:05:11 작성자 : 시민기자   심현자

"무더운 밤, 도서관에서 캠핑과 북파티가 펼쳐집니다. 입맛대로 골라서 이 여름을 즐겨볼까요~!"라는 주제로 수원시 권선구 호매실도서관(관장 이병덕)은 한여름밤의 북파티를 개최하고 있다
7
31일부터 84일까지 펼쳐지는 이번 행사는 '내맘대로 골라 읽는 삼매경 / 어린이실', '옹기종기 그림동화 / 아기 둥지실', '봉숭아물 든 예쁜 내 손 / 어린이실, 아기 둥지실', '달빛아래 가족극장 / 강당'에서 진행되고 있다

텐트가 있는 도서관
텐트가 있는 도서관
  
82일 호매실도서관을 찾았다. 도서관 실내가 산속의 캠핑장인 듯 곳곳에 텐트가 설치되어 있고, 텐트 속은 야외에서나 볼 수 있는 풍경이다. 아이들은 할머니 무릎에 누어 소녀시절에 봉숭아물들이던 이야기를 듣고, 아빠와 엄마의 책 읽는 모습이 행복해 보인다

북카페 안내
북카페 안내
  
호매실도서관에서는 옥상에 봉숭아를 직접 재배하여 꽃잎을 이번 행사에 제공하고 있다. 참가자들은 봉숭아를 직접 빻아 물들이는 옛날 놀이 체험을 한다. 엄마는 아이들 손톱에 봉숭아를 감싸 물들여주며 자신이 어릴 적 할머니와의 추억을 떠올리고, 언니 오빠는 동생들을 챙겨주는 우애를 쌓으며 가족 간의 사랑을 돈독히 하는 가족 사랑을 확인하는 계기를 만들어준다

봉숭아 물들기를 하고 있는 호매실동 김모
(60세, 여)"예쁘게 물들인 손톱이 첫눈이 올 때 까지 남아 있으면 첫 사랑이 생긴다는 말이 있어 친구들끼리 봉숭아물이 지워지지 않도록 물든 손톱이 지워지지 않게 했는데 오늘 봉숭아를 손톱에 감고 있으니 옛날 함께 물들이던 친구들이 생각난다."고 말했다

호매실도서관 여름프로그램
호매실도서관 여름프로그램
 
전말련 봉숭아물들이기 옛날놀이 지도강사는 "봉숭아물들이기는 우리나라 고유의 풍습으로 손톱을 붉게 물들여 질병을 예방하고 귀신을 쫓아낸다는 의미를 지니고 있다. '나를 잊지 마세요'라는 꽃말을 지니고 있어 감성이 풍부한 여성들과 같은 분위기를 지닌 꽃이다. 봉숭아 물 들리기는 요즘 유행하는 내일아트(손톱 꾸미기)와 같이 아름다운 손톱을 갖고 싶어 하는 여성의 마음이 담겨 있는 예술이다. 여성이 아름다워지려는 마음은 옛날이나 지금이나 다를 바 없는 것 같다."며 아이들 손톱에 봉숭아를 감싸 매고 있다

금호초등학교
3학년 최혜란어린이의 어머니 방태실씨는 "페이스 페이팅으로 얼굴에 꽃 그림을 그리니 아이들이 기뻐한다. 호매실도서관에 오면 마음대로 놀고 공부할 수 있다. 이번에는 도서관에서 텐트를 치고 가족과 함께 야호 여름밤 북파티를 하고 있으니 바캉스 가서 노는 기분이 이다. 집에 있으면 사우나에 있는 것처럼 찜통더윈데 시원한 도서관에서 책을 보면서 아이들과 대화를 나누는 것이 추억이 될 것 같다."고 즐거워한다

문소윤어린이
(여, 4) 어머니 이영신씨는 "아버님 어머님과 3대가 텐트안에 있으니 피서지에 캠핑 온 기분이다. 무엇보다 텐트 안에서 책을 보면서 온 가족이 이야기를 나누며 웃음꽃을 피우는 것이 아이들의 인성교육에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 할머니는 옛날에 손톱에 봉숭아꽃 물을 들이며 놀던 때가 기억난다며 이제는 옛것을 찾아보려고 해도 없는데 도서관에서 손톱에 물을 들이니 재미있다."고 추억을 말씀하신다

호매실도서관 여름프로그램
호매실도서관 여름프로그램
 
구연동화 코너에는 반려동물과 함께 생활하면서 지켜야 할 예절과 동물사랑에 대한 이야기를 재미있게 듣고 있다. 도서관에서 펼쳐지는 이색 행사에 방송사에서도 취재를 나와 도서관으로 캠핑 나온 가족을 상대로 인터뷰를 하고 있는 것도 새로운 장면이다

이병덕 호매실도서관장은
"이제는 공부만 하는 도서관이 아니라 문화와 예술이 공존하는 공간으로 탈바꿈하여 창의력을 길러주는 곳이 되어야 한다. 아이들은 즐기면서 공부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성인과 어르신들께는 또 다른 꿈과 비젼을 개척할 수 있는 분위기의 만들어 시민모두가 즐길 수 있게 문화공간으로 만들어 갈 것이니 많은 관심을 갖고 도서관을 이용해주기를 바란다."며 도서관을 이용해 줄것을 당부했다. 

호매실도서관, 이병덕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