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틈새여행의 시작 ‘퉁소바위’를 올라가보니
연무동의 ‘퉁소바위’의 전설을 들어보자
2020-05-25 18:07:55최종 업데이트 : 2020-05-26 10:07:10 작성자 : 시민기자   김소라
퉁소바위공원 올라가는 길 입구에 놓인 '퉁소바위전설' 에 관한 글

퉁소바위공원 올라가는 길 입구에 놓인 '퉁소바위전설' 에 관한 글

코로나19로 인해 장거리 여행이나 해외로 떠날 수 있는 기회가 당분간 오지 않을 것이다. 그렇다면 우리가 어떤 방식으로 여행을 갈 수 있는지 고민해 보아야 한다. 2020년 여행의 키워드는 바로 '틈새여행' 으로 규정될 수 있을 것이다. 그렇다면 내가 살고 있는 곳에서부터 틈새여행이 시작될 수 있지 않을까.
 
이 기회에 수원시 곳곳을 현미경으로 관찰하듯 들여다보는 여행을 계획해보는 것도 좋을 것이다. 우연히 들른 장소에서 새로운 배움을 얻을 수도 있기 때문이다. 그 중 한 곳으로 연무동의 '퉁소바위'를 가보았다. 작은 소공원으로 만들어진 '퉁소바위공원'은 60~70년대 퉁소바위마을이 있었다. 노후된 무허가건물 83동이 밀집되어있던 동네다. 퉁소바위 지역에 대해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쾌적한 도시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수원시가 공원 조성사업을 추진하였다.
 
퉁소바위 전망대에서 본 수원시 모습

퉁소바위 전망대에서 본 수원시 모습

2013년도에 조성된 시민들의 쉼터이자 휴식공간인 '퉁소바위'는 재미있는 전설이 전해져내려온다. '퉁소'는 원래 우리나라의 전통악기를 가르키는 말이다. 전설에 따르면 금슬은 좋지만 자식이 없었던 부부가 백일간 기도를 드리기로 했다고 한다. 서로 말을 하지 않고 만나지도 않는 대신 퉁소를 불어 서로의 무사함을 알리기로 하였다. 그런데 백일기도가 끝나가던 무렵 아내 쪽에서 퉁소소리가 들려오지 않아 불안했다. 남편은 백일기도가 끝나는 날이 머지 않아 자리를 들 수 없어서 퉁소만 불 수밖에 없었다. 백일기도가 끝난 후 남편은 아내가 있는 바위로 뛰어갔는데, 아내는 병에 걸려 곧바로 숨을 거두고 말았다. 아내를 잃은 남편도 얼마 후 슬픔을 견디지 못하고 쓸쓸히 세상을 떠났다는 이야기다.
 
퉁소를 불었던 부부의 애절한 이야기가 스며 있는 퉁소바위

퉁소를 불었던 부부의 애절한 이야기가 스며 있는 퉁소바위

후대 사람들은 연무동 쪽 바위를 할애비 퉁소바위라고 불렀고, 조원동 쪽 바위를 할미 퉁소바위라고 부르게 되었다고 한다. 이런 슬프고도 애잔한 전설이 담겨져 있는 퉁소바위공원은 새롭게 재단장하여 시민들에게 편안함을 주는 장소가 되었다. 산책로, 배드민턴장, 정자, 전망대, 벤치, 운동시설 등이 마련되어 있다.

예사롭게 보이지 않는 퉁소바위의 모습

예사롭게 보이지 않는 퉁소바위의 모습


퉁소바위가 있는 전망대 쪽으로 올라가 보니 예사롭게 보이지 않는 바위가 있었다. 능선 쪽에 있는 커다란 바위는 장안구 연무동 주민센터 건너편이며 화성의 동북공심돈 맞은 편에 위치해 있다. 작은 동산을 이루는 곳이어서 과거에는 '동공원'이라고 불렀다. 퉁소바위는 아직도 자식을 낳기 위해 기도하고 염원하는 마음을 지닌 분들이 기도하는 마음으로 찾는다고 한다. 그만큼 전설이 지닌 무의식의 힘은 놀라운가보다.
 
퉁소는 세로로 부는 관악기로 지공(손가락으로 막고 여는 구멍)이 뒤에 1개, 앞에 5개가 있는 악기다. 고려이후 조선시대까지 궁중 당악에 사용된 악기이지만 19세기 초에는 민간에서 활발하게 사용하면서 북청사자놀음 반주악기로 쓰고 있다고 한다. 그만큼 대중화된 악기이기 때문에 다양한 이야기와 전설에도 등장하는 것 아닌가.
수원시가 훤히 내려다보이는 퉁소바위 위에서...

수원시가 훤히 내려다보이는 퉁소바위 위에서

퉁소라는 악기가 들어간 옛이야기는 다양하다. 퉁소부는 나뭇꾼, 퉁소소리와 용, 박씨전, 구운몽 등의 옛날 이야기 속에 퉁소가 나온다. 퉁소바위의 전설도 현재까지 이어지면서 재미와 감동을 주고 있는 것처럼 말이다. 퉁소바위공원은 작은 소공원으로 만들어져서 부담없이 산책할 수 있다. 가장 높은 전망대에 오르면 광교산까지 훤히 보이며, 시야가 탁 트여 있어서 시원함을 준다. 퉁소바위에 올라가 본 다음 창룡문 쪽으로 건너가 수원화성을 걸어도 좋을 것이다.
 
퉁소바위 : 경기 수원시 장안구 연무동 산21-1  

퉁소바위공원, 연무동, 수원갈만한곳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