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독립책방과 예술가의 코로나를 이겨내는 협업전시회
개구쟁이 창작놀이터, 상설전시 지원… 코로나로 활동 어려운 예술가들이 먼저 발벗고 나서
2020-07-03 15:01:27최종 업데이트 : 2020-07-07 16:14:03 작성자 : 시민기자   김동혁

수원시독립책방과 예술인 사이에 공간 공유 및 전시회 콜라보 프로젝트가 진행되었다. 실험적인 첫 전시회를 개최하며 작품 설명을 진행하는 임승희 작가.

수원시독립책방과 예술인 사이에 공간 공유 및 전시회 콜라보 프로젝트가 진행됐다. 실험적인 첫 전시회를 개최하며 작품 설명을 진행하는 임승희 작가


지난 6월 매탄동에 위치한 독립책방 '랄랄라하우스'(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산남로 41-1, 1층)에서는 "개구쟁이 창작놀이터"라는 재활용아트 플랫폼을 진행하는, 아티스트 임승희 작가의 상설전시 지원 작업이 이뤄졌다. 

 

코로나19 수도권 집단발생 이후 강화된 방역조치 시행으로 예술가들의 활동이 더 어려워지던 찰나 전시에 대한 새로운 시도가 이루어진 것이다. 현재 코로나19 피해 최소화를 위한 수원예술인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2차 공고가 발표된 가운데, 임승희 작가는 지역상권과 함께 상생하려는 노력을 꾀하며 예술인의 어려움을 극복하고자 했다.

임승희 작가는 환경 예술과 정크 아트, 업사이클링 예술 등을 주제로 활동하는 환경 예술 운동가로 어린이 및 청소년들의 환경 교육에도 앞장서며 앨리웨이광교 마슬에서 공공예술작가전으로 '사라진 봄'을 진행한 바 있다. 
 

본 전시에서는 '사라진 봄'에서 전시하였던 작품들을 재구성해 동네책방을 찾는 시민들이 문화예술활동을 할 수 있도록 했다. 랄랄라하우스에는 하루 2회 이상 방역 작업이 이루어지며, 위생관리를 위한 손소독제 비치, 실내 마스크 착용 등을 철저히 하며 설치가 진행됐다.

개구쟁이 창작놀이터 임승희 작가의 작품 설명.

개구쟁이 창작놀이터 임승희 작가의 작품 설명.

개구쟁이 창작놀이터 임승희 작가의 작품 설명. 작품들이 담고 있는 자연의 색상과 곤충의 특성에 따라 제작하였다고 설명하고 있다.

"코로나19 때문에 활동에 어려움이 많았는데 독립책방을 활용하여 상설전시를 진행하니 색다른 느낌을 줄 수 있다. 지역상권과 협력해서 예술활동을 할 수 있고, 미술관 및 전시장들을 찾기 어려운 시민들이 동네에서 작은 전시회를 쉽게 찾을 수 있어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 소감을 밝혔다. 

 

상설 전시 설치 후에는 직접 전시해설도 진행됐다. 임승희 작가는 "코로나19로 인해 봄을 즐기지 못한 시민들의 안타까움을 반영하여, '히든(Hidden)'이라는 주제로 작품을 구성했다"고 말했다.

"히든이라는 말처럼 우리가 코로나 때문에 숨겨질 수 밖에 없는 상황을 맞이했지만 그 속에서도 꿋꿋하게 살아가는 생명력을 갖는다. 자연 속 숨겨진 객체들의 생명력을 찾는 메아리를 담았다." 

자연 곳곳에서 숨겨져 있는 생명들이 자신을 찾아달라고 외치는 메아리를 담으며, 특별히 작품 중 실그릇은 이 메아리를 따라 생명의 길을 향해 구불구불 따라가는 여정을 표상한 것"이라고 밝혔다.

또 각각의 작품들은 빨간잠자리, 광대노린재 등의 곤충들에서 인위적이지 않고 완벽한 색의 조합을 따랐으며, 버려진 쓰레기 위에 자연의 색을 덧입힘으로서 어둠 가운데 있는 세상에서 생명의 소망을 품자는 의미로서 "히든"을 구성했고 말했다.

독립책방과 예술인의 콜라보 전시회 구성에 대해 설명하고 있는 랄랄라하우스 김소라 대표. 그 뒤로 임승희 작가가 작품 준비 중에 있다.

독립책방과 예술인의 콜라보 전시회 구성에 대해 설명하고 있는 랄랄라하우스 김소라 대표. 그 뒤로 임승희 작가가 작품 준비 중에 있다.

독립책방과 예술인의 콜라보 전시회 구성에 대해 설명하고 있는 랄랄라하우스 김소라 대표. 그 뒤로 임승희 작가가 작품 준비 중에 있다.

버려지는 쓰레기들을 활용하여 예술작품으로 재생시킬 수 있다. 스폰지바늘아트, 자연 속에서 찾는 완전한 색의 결합 등 다양한 작품들이 각각의 의미를 담고 있다.버려지는 쓰레기들을 활용하여 예술작품으로 재생시킬 수 있다. 스폰지바늘아트, 자연 속에서 찾는 완전한 색의 결합 등 다양한 작품들이 각각의 의미를 담고 있다.버려지는 쓰레기들을 활용하여 예술작품으로 재생시킬 수 있다. 스폰지바늘아트, 자연 속에서 찾는 완전한 색의 결합 등 다양한 작품들이 각각의 의미를 담고 있다.버려지는 쓰레기들을 활용하여 예술작품으로 재생시킬 수 있다. 스폰지바늘아트, 자연 속에서 찾는 완전한 색의 결합 등 다양한 작품들이 각각의 의미를 담고 있다.버려지는 쓰레기들을 활용하여 예술작품으로 재생시킬 수 있다. 스폰지바늘아트, 자연 속에서 찾는 완전한 색의 결합 등 다양한 작품들이 각각의 의미를 담고 있다.

버려지는 쓰레기들을 활용하여 예술작품으로 재생시킬 수 있다. 스폰지바늘아트, 자연 속에서 찾는 완전한 색의 결합 등 다양한 작품들이 각각의 의미를 담고 있다.독립 책방에 전시를 하는 동안 전시회의 의의와 전시작품에 대해서 설명하고 있는 김소라 대표. 인근 주민들이 쉽게 방문할 수 있는 독립 책방에서 환경 전시회가 열리니 입소문을 타고 방문하는 관람객들이 제법 있었다.

독립 책방에 전시를 하는 동안 전시회의 의의와 전시작품에 대해서 설명하고 있는 김소라 대표. 인근 주민들이 쉽게 방문할 수 있는 독립 책방에서 환경 전시회가 열리니 입소문을 타고 방문하는 관람객들이 제법 있었다.


한편, 책방을 찾은 주민들은 그룹으로 입장하지 않고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지키며 간격을 최대화하여 소수로 입장할 수 있었다. 마스크를 착용하고 손소독 및 발열체크 등의 절차를 거친 뒤, 입장이 가능했다. 도서 구입을 위해 입장한 주민들은 상설 전시에 대해 신기해하며 좋은 시도라고 입을 모았다.

 

"가뜩이나 미술관이나 전시 시설들, 도서관 등이 문을 닫아서 삭막하다고 생각했는데, 이렇게 동네서점에서 미술작품을 볼 수 있어서 재밌네요."

 

코로나19로 어려워진 예술가들의 활동에 독립책방 등 다양한 공간이 협력하여, 예술활동을 지원하고 지역경제를 활성화 할 수 있는 방안들이 이어지기를 기대해본다.

이색전시회, 코로나19, 전시회, 수원전시회, 수원예술인, 랄랄라하우스, 임승희작가, 개구쟁이창작놀이터, 환경예술가, 정크아트, 독립책방, 수원독립책방, 수원독립서점

프린트버튼캡쳐버튼추천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