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수원남부소방서, 음악연습실 소방안전대책 추진
관내 음악연습실 7곳 불시 점검…소방시설 불량대상 4곳 시정보완 발부
2019-11-01 10:50:00최종 업데이트 : 2019-11-01 10:50:12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수원남부소방서는 31일 관내 음악연습실 7곳을 불시 점검했다.

수원남부소방서는 31일 관내 음악연습실 7곳을 불시 점검했다.

수원남부소방서(서장 이정래)는 31일 관내 음악연습실 14곳에 대해 소방안전대책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대책은 최근 성남시 소재 음악연습실에서 다수 인명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신종 자유업종인 음악연습실에 대한 유사사례 재발방지 및 화재예방을 위해 마련됐다.

 

특히, 소방서는 선제적으로 지난 28일부터 30일까지 관내 음악연습실 7곳을 불시 점검을 실시해 스프링클러설비 헤드 살수 장애, 방화문 일부 변형, 유도등 미점등 등 소방시설 불량대상 4곳에 대해 시정보완을 발부했다.

 

주요 대책으로 겨울철 소방안전대책과 연계해 음악연습실, 방탈출카페 등 신종자유업종에 강화된 안전시설 자진 설치 서한문 발송, 소방패트롤을 가동해 비상구 폐쇄 및 피난․방화시설 관리 소홀, 소방시설 차단 등 법정시설 임의변경 등 불시단속을 11월 30일까지 실시할 방침이다.

 

이정래 서장은 "음악연습실은 24시간 운영되는데다 관리자가 부재중인 경우도 많고 방음재 등 가연성 내장재로 되어 있어 화재 시 다수인명피해가 우려된다"며 "이용자의 안전을 위해 다중이용업소에 설치되는 안전시설 등을 반드시 설치하기를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