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송죽동 ‘참살이 봉사단’, 보도 주변 잡풀 제거활동 펼쳐
마을환경 정비에 힘 보태는 청소년 자원봉사단
2018-09-07 17:55:25최종 업데이트 : 2018-09-07 18:05:26 작성자 : 장안구 송죽동 행정민원팀   이종민

쾌적한 마을환경을 만드는 청소년 자원봉사 모임 수원시 송죽동 '참살이 봉사단'이 7일 장안구 정조로·송원로 송죽동 구간에서 보도 주변 잡풀 제거활동을 펼쳤다.

 

올 들어 지난 4월과 6월 송죽동 일원 오물 수거 등 환경 정비를 진행한 데 이은 세 번째 활동이다.

 

이날 봉사활동에 참여한 수원 동원고등학교 배상복 교사와 1~2학년 학생 20여 명은 도로 주변 보도 500미터 구간에서 여름 내 웃자라 거리 미관을 해치는 잡풀들을 말끔히 제거했다. 아울러 담배꽁초 등 오물과 거리에 나뒹구는 재활용품도 함께 수거했다.

 

동원고 1학년 이승헌 학생은 "가로수 아래, 보도블록 사이 등 매일 걷는 인도에 이렇게 많은 잡풀이 자라고 있는지 미처 몰랐다"며 "친구들과 힘을 모아 거리를 깨끗하게 만드는 데 작으나마 도움이 된 것 같아 뿌듯하다"고 참여 소감을 밝혔다.

 

동원고 학생들은 오는 14일과 21일에도 송죽동 관내 잡풀이 무성한 지역을 찾아 쾌적한 거리를 만드는 데 힘을 보탤 예정이다.

 

이기생 송죽동장은 "여름이 지나면서 인도 주변 잡풀 제거를 요청하는 민원이 많은데 학생들의 봉사활동이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청소년들이 '마을 환경 지킴이'로서 자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참살이 봉사단 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송죽동 주민자치회·행정복지센터 주관으로 2016년 시작된 송죽동 참살이 봉사단은 마을환경 개선을 위해 활동하는 중·고등학생 자원봉사 모임이다. 해마다 지역 중·고교생 40여 명이 참여해 5~6차례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참살이 봉사단에 참여한 동원고등학교 학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참살이 봉사단에 참여한 동원고등학교 학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동원고등학교 학생들이 보도 주변 잡풀을 제거하고 있다.

동원고등학교 학생들이 보도 주변 잡풀을 제거하고 있다.

송죽동, 참살이봉사단, 환경, 청소년,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