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겨울철 화재 예방 위해 재난현장통합지원본부 운영
재난취약시설 안전점검, 담당 소방서와 협력
2018-11-16 20:04:26최종 업데이트 : 2018-11-16 20:08:50 작성자 :   e수원뉴스 윤주은 기자
송죽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진행된 소방 훈련

수원시는 겨울철 화재예방 위해 재난현장통합지원본부를 운영하기로 했다(사진은 송죽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진행된 소방 훈련)

수원시가 최근 연이어 발생하고 있는 화재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2월 말까지 '겨울철 화재 예방 안전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겨울철 화재 예방 안전대책'을 시행한다.

주요 내용은 ▲대형공사장·전통시장 등 재난 취약시설 안전점검 ▲다중이용시설 화재 예방 캠페인 ▲다중이용시설 관리자 대상 안전교육 ▲제409차 민방위의 날 화재 대피 훈련 ▲피난 약자시설 화재 대피용 구조 손수건 비치 ▲재난현장통합지원본부 운영 등이다.

수원시는 담당 소방서와 함께 대형공사장·전통시장 등 재난 취약시설 224개소에 대한 화재 예방 특별 안전점검에 나선다.

점검 사항은 ▲소화기 비치 여부 등 관리실태 ▲소화전 앞과 비상통로(복도·계단) 불법 적치물 여부 ▲방화벽·피난 유도등 관리 실태 ▲비상 탈출용 구조대·완강기 관리실태 등이다.

안전점검에서 관리가 미흡한 부분은 시설 관리자가 현장에서 즉각 바로잡도록 조치할 예정이다. 또 화재 예방법, 안전점검 방법 등을 담은 홍보물을 제작해 시민들에게 나눠주는 등 다중이용시설을 중심으로 홍보 캠페인을 하고, 다중이용시설 관리자를 대상으로 안전교육도 시행한다.

27일 '제409차 민방위의날'에는 수원시 전역에서 실제 화재 발생을 가정해 대피 훈련을 진행한다. 아울러 노인복지관 등 피난 약자 시설에 화재 대피용 구조 손수건 200여 개를 비치할 예정이다.

시는 본청 시민안전과와 4개 구청 담당 공무원으로 재난현장통합지원본부를 구성하고 담당 소방서와 함께 상황파악에서부터 현장 조치·복구까지 단계별 지휘체계를 확립해 나갈 계획이다.

이병규 수원시 시민안전과장은 "최근 서울에서 발생한 화재 사고와 같은 대형화재 참사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점검할 예정"이라며 "시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한 실질적인 안전대책을 시행하겠다"고 말했다.

 

 

 

 

겨울, 재난, 화재, 소방서,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