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남부소방서, 단독경보형 감지기로 화재 피해 막아
2020-02-19 14:42:42최종 업데이트 : 2020-02-19 14:42:47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화재발생 현장.

화재발생 현장.

수원남부소방서(서장, 이정래)는 지난 17일 오후 7시 34분 인계동 도시형생활주택에서 전기레인지에 의한 화재가 발생했으나 '단독경보형 감지기'가 울려 화재 피해를 막았다고 밝혔다.

 

소방서에 따르면 당시 도시형생활주택 6층에 거주하는 정모(남, 30)씨가 집안에 타는 냄새와 아래층 5층 창문에서 연기가 나는 것을 목격, 단독경보형 감지기 작동 소리를 듣고 119로 신고했다.

 

불은 고양이에 의한 주방 전기레인지 접촉에 따른 과열 및 주변 가연물에 의한 화재로 추정되며 주방 레인지 상부 수납장 및 천장을 일부 태우고 소방대원에 의해 진화됐다.

 

최근 반려동물에 의한 핫플레이트, 하이라이트, 인덕션 등 전기레인지 제품 화재가 잇따르고 있어 외출할 때 반드시 전기레인지 전원을 차단하고, 전기레인지 주변에는 불에 탈 수 있는 물질을 놓지 말 것을 주의 당부했다.

 

엄치양 현장대응3단장은 "이 같은 사례를 통해 화재 발생 시 단독경보형 감지기 설치가 얼마나 중요한가를 다시 한번 알 수 있었다"며 "모두가 주택용 소방시설을 설치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협조를 바란다"고 말했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