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수원 화산지하차도, 3일 오전 7시 차량 통행 재개
집중호우로 3일 오전 4시경 침수, 3시간 만에 긴급복구
2020-08-03 12:50:26최종 업데이트 : 2020-08-03 12:53:53 작성자 :   e수원뉴스 윤주은
화산지하차도 복구작업 현장.물에 잠겼던 지하차도의 물을 퍼내고 물청소 작업을 하고 있다.

화산지하차도 복구작업을 통해 오전 7시부터 차량 통행이 재개됐다.

집중호우로 침수돼 차량 통행이 통제됐던 수원 화산지하차도(화서역 앞)가 3일 오전 7시 정상복구 돼 차량 통행이 재개됐다.

수원시는 3일 오전 3시 55분 화산지하차도 침수 상황을 발견했고, 오전 4시 경찰서에 통제를 요청했다. 4시 15분부터 경찰이 현장을 통제했고, 5시부터 긴급복구작업을 시작했다.

복구작업 시작 2시간만인 7시 작업이 완료돼 지하차도가 개통됐다. 수원시는 7시 5분 시민들에게 안전안내문자를 보내 정상복구 사실을 알렸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현장을 찾아 복구 작업을 지휘했다.

화산지하차도 침수로 인해 차량 1대가 침수돼 견인 조치했고, 인명피해는 없었다.

 
 

화산지하차도, 통행, 침수, 복구, 긴급,

프린트버튼캡쳐버튼추천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