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공공시설, 일부 제외하고 17일부터 운영 재개
방역 철저하게 하면서 운영, 많은 시민 모이는 행사에는 청결용품 비치
2020-02-17 10:42:52최종 업데이트 : 2020-02-17 10:45:00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체육시설에 임시휴관을 알리는 안내문이 붙어있다.

체육시설에 임시휴관을 알리는 안내문이 붙어있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이하 코로나 19) 확산에 따라 운영을 중단했던 수원시 공공시설이 일부를 제외하고, 17일부터 운영을 재개한다.

 

수원시는 코로나19가 더는 관내에 확산되지 않고, '진정 국면'에 접어들었다고 판단해 운영 재개를 결정했다. 20번째 확진환자가 발생한 2월 5일 이후 수원시에는 12일째 확진환자가 발생하지 않았다. 자가격리 대상자도 더 늘어나지 않고 있다.

 

복지시설, 공공체육시설, 박물관, 미술관 등 거의 모든 시설이 운영을 재개한다. 경로당은 정상 운영을 원칙으로 하지만 경로당별로 운영 재개 여부를 결정할 수 있다. 또 수원박물관 어린이체험실, 광교박물관 어린이체험실, 수원시 노동자종합복지관은 29일까지 휴관한다.

  수원시 공공시설 개관현황

수원시 공공시설 개관현황


주민자치센터 프로그램도 12개 동을 제외하고 대부분 정상 운영된다. 율천·정자1·정자3·영화·송죽·조원1·조원2·연무·권선1·곡선·망포1·망포2동 등 12개 동은 3월 2일부터 운영을 재개한다.

 

수원시 관계자는 "철저하게 방역을 하면서 공공시설을 운영하겠다"며 "많은 시민이 모이는 행사를 개최할 때는 행사장 안에 체온계, 비누 등을 비치해 감염병을 예방할 것"이라고 말했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