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적극행정으로 시민이 확실히 체감하는 변화 이끈다
4개 분야 19개 과제로 이뤄진‘2021 적극행정 실행계획’ 수립
2021-02-15 11:49:40최종 업데이트 : 2021-02-15 11:50:02 작성자 :   e수원뉴스 윤주은

적극행정 실행계획 이미지

수원시가 2021 적극행정 실행계획을 수립, 추진한다.

 

'적극행정'을 선도하는 수원시가 '공직사회의 실질적 변화와 시민의 확실한 체감'을 비전으로 하는 '2021 적극행정 실행계획'을 수립해 추진한다.

 

'2021 적극행정 실행계획'은 ▲적극행정 추진체계·역량 강화 ▲적극행정 공무원 ▲적극행정 공무원 보호·지원 강화 ▲소극행정 혁파 등 4개 분야 19개 과제, 5개 '중점추진과제'로 이뤄져 있다.

 

먼저 법무담당관을 적극행정 전담부서, 감사관을 지원부서로 운영해 적극행정 추진 체계·역량을 강화한다. 적극행정 관련 사항을 심의·의결하는 '적극행정위원회'도 운영한다. 위원장은 조청식 제1부시장이고, 시정에 대한 전문지식·경험이 풍부한 이들을 위원으로 위촉했다.

 

또 상·하반기 1차례씩 적극행정 우수사례를 발굴하고, 적극행정 우수공무원을 선정해 시상한다. 우수공무원에게는 실적 가점, 표창, 시상금, 포상휴가 등 인센티브를 준다.

 

적극행정을 실천한 공무원에 대한 보호·지원은 강화한다. 중요 사안을 하급자 책임으로 돌리는 일이 없도록, 자치단체장이 업무처리 범위를 명확하고 구체적으로 규정하도록 해 실무자의 의사 결정 부담을 줄였다.

 

또 적극행정 사전 컨설팅제도, 적극행정에 따라 발생한 일에 대한 책임을 면제·감경하는 '적극행정 면책 제도'를 운영하는 등 공직자들의 적극행정을 지원한다. 적극행정위원회는 공직자가 업무를 적극적으로 추진하기 곤란할 때 의견을 제시해 의사 결정을 돕는다.

 

'소극행정 혁파'를 위한 노력도 계속한다. '소극행정 특별점검반'을 구성해 주기적으로 점검하고, 소극행정신고센터를 지속해서 운영한다.

 

시민 생활에 밀접한 관련이 있는 '중점추진과제'는 ▲시장을 담다(ON시장) 스마트 장터 플랫폼 서비스 ▲빅데이터 기반 디지털옥외광고시스템 구축 운영 ▲사각지대 Zero(제로)! 안심 보금자리 Suwon(수원) 홈즈! ▲자원순환공유시스템! 다회용 포장재 사용 시범사업 ▲안전한 수돗물 관리! 스마트 관망 관리 인프라 구축 등이다.

 

수원시는 분기마다 '적극행정 실행계획' 이행 추진사항을 점검해 보완할 부분이 있으면 개선할 계획이다.

 

수원시는 지난 2일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20 지방자치단체 적극행정 종합평가'에서 전국 기초지자체 중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아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바 있다.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2020 상반기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에는 '감염병 대응 지자체 표준을 만들어가다!'를 주제로 한 코로나19 대응 우수사례를 제출해 우수상을 받았고, 하반기 경진대회에는 '전국최초! 긴급차량 우선 신호시스템 구축운영'을 제출해 대통령상을 받는 성과를 거뒀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지난해 기반을 다진 적극행정 실천 제도를 토대로 소극행정을 혁파하겠다"며 "우리 시가 시민이 확실하게 체감할 수 있는 적극행정을 실천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적극행정, 수원시, 빅데이터, 수돗물,

추천 0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