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소나무재선충병 확산 방지 소나무류 취급업체 합동단속
2015-11-27 16:28:49최종 업데이트 : 2015-11-27 16:28:49 작성자 :   e수원뉴스 윤주은 기자

수원국유림관리소는 소나무재선충병의 확산을 차단을 위해 이달 30일까지 특별 단속반을 편성해 '소나무재선충병 방제특별법'에 따라 '소나무류 이동 특별 단속'을 실시한다.

이번 특별단속은 소나무류를 취급하는 업체(목재유통·가공업체 등)를 대상으로  소나무류 원목 등의 취급 · 적치수량, 소나무류 생산 · 유통에 대한 자료 등에 대해 관할 지자체와 경찰청 등과 함께 합동단속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 국‧지방도 등 주요 도로변에 위치한 과적검문소, 교통단속 초소와 임시 초소에서 생산 확인용 검인 또는 소나무류 생산 확인표, 재선충병 미감염 확인증 없이 불법으로 소나무류를 이동하는 행위 등에 대해서도 단속할 예정이다.

수원국유림관리소 소장은 "단속에 적발되면 '소나무재선충병 방제특별법'에 따라 위반사안별로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원이하의 벌금, 2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우리나라 산림자원의 보호를 위해 국민들도 많은 관심을 가져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또 재선충병 확산 방지를 위해서 조경업체와 소나무류를 생산ㆍ유통하는 업체의 지속적인 협조와 관심도 함께 당부했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추천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