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수원통닭거리’‧‘천천먹거리촌’ 음식문화거리 지정
지난해 12월 음식문화거리 5개소 지정… 총 7개소로 늘어
2021-06-16 09:12:32최종 업데이트 : 2021-06-16 09:13:37 작성자 :   e수원뉴스 윤주은

수원통닭거리

수원통닭거리
 

수원시가 최근 '음식문화거리 심의위원회'를 서면으로 열고, '수원통닭거리'와 '천천먹거리촌' 등 2개소를 '음식문화거리'로 추가 지정했다.

 

수원시는 음식문화거리로 지정된 수원통닭거리와 천천먹거리촌을 대상으로 12월까지 안내판 설치, 음식문화 개선사업, 홍보 등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음식문화거리로 심의위원회는 ▲음식점 30개 이상 집단화 ▲자치기구 구성 운영 ▲상인회 등록 음식점 수 30개 이상 ▲음식문화거리 신청·사업비 자부담 동의 여부 ▲거리 환경 ▲거리 역사성 ▲음식문화거리 활성화 계획 적정성 등을 평가해 음식문화거리를 지정한다.

 

수원시는 지난해 12월 장안문거북시장길, 파장천맛고을, 반딧불이 연무시장 낭만거리, 수원 금곡동 어울림상가 음식문화거리, 화성행궁 맛촌거리 등 5개소를 음식문화거리로 지정한 바 있다. 이번에 2개소를 추가로 지정해 수원시 음식문화거리는 총 7개소가 됐다.

 

수원시 관계자는 "음식문화거리 지정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한 지역경제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특색있는 음식문화거리가 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천천먹거리촌

천천먹거리촌

 

 

수원통닭거리, 천천먹거리촌, 음식문화거리, 장안문거북시장길, 파장천맛고을, 반딧불이 연무시장 낭만거리, 수원 금곡동 어울림상가 음식문화거리, 화성행궁 맛촌거리, 코로나,

추천 0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