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기획경제위, 행정사무감사 '송곳 질의'
2016-07-07 17:52:07최종 업데이트 : 2016-07-07 17:52:07 작성자 :   e수원뉴스 윤주은 기자

기획경제위, 행정사무감사 '송곳 질의' _1
기획경제위, 행정사무감사 '송곳 질의' _1

수원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는 행정사무감사 4일째를 맞아 7일 행정기획조정실 소관 사무에 대한 감사를 이어 나갔다.

이 날은 자치행정과, 시민봉사과, 정보통신과, 서울사무소 업무 감사로 상임위원들은 통장 임명 절차, 공무원 정원 및 조직, 자원봉사 프로그램 운영 등에 대한 날카로운 지적과 함께 정책 대안을 제시했다.

먼저 이철승 의원(더불어민주당, 매교,매산,고등,화서1·2,서둔동)은 "통장 임명은 지방자치단체 조례로 규정되어 있지만 '자치법규 중요쟁점 해설집'에 의하면 통장의 임명은 지방자치법 시행령의 따라 지방자치단체 규칙으로 정해야 한다고 되어 있다"며 "전문 변호사의 자문과 유권 해석을 통해 법에 위반되지 않게 조치해 달라"고 말했다.
또 이 의원은 조직을 현실에 맞게 정비할 것을 주문하면서 "다문화 가정이 늘고 있는 현실을 감안 다문화 담당부서 신설과 증원은 필요하다. 그러나 수원은 농업의 비중이 점차 줄어들고 있어 생명산업과와 농업기술센터를 별도로 둘 필요는 없다"고 지적했다.

양진하 의원(더불어민주당, 매탄1·2·3·4동)의원은 "팔달구 백서 발간사업은 올해까지만 예산이 지원되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장려해야 할 사업으로 자부담율과 단체 참여율을 높여 사업을 지속할 수 있는 방안을 검토해 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양 의원은 "자유학기제 실시에 따른 청소년 참여 자원봉사 프로그램을 많이 발굴해 줄 것"을 주문했다.

이외에도 한명숙 의원(새누리당, 비례대표)은 "동별 문고 이용 현황에 차이가 많이 나지만 운영비 등 보조금은 균등하게 지원한다"며 "이용률과 회원 수에 따라 차등 지원을 검토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수원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는 오는 8일, 일자리경제국 소관 사무에 대한 행정사무감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추천 0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