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공동주택 층간소음 예방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해야
'수원시 공동주택 층간소음 예방문화 만들기 연구회'착수보고회 개최
2016-06-16 17:49:26최종 업데이트 : 2016-06-16 17:49:26 작성자 :   e수원뉴스 윤주은 기자

공동주택 층간소음 예방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해야_1
공동주택 층간소음 예방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해야_1

수원시의회 의원연구단체인'수원시 공동주택 층간소음 예방문화 만들기 연구회(대표의원 김은수)'는 16일 수원시의회 세미나실에서 착수보고회를 열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공동주택의 층간소음은 조용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살고 싶은 개인의 행복추구권을 침해 할 뿐만 아니라 가정이라는 극히 사적인 생활 장소에서의 소음이라는 이유로 더욱 민감해지고 가장 스트레스 받는 요인 중의 하나다.
이러한 문제점에 대한 주민 자율적인 해결방안과 수원시 공동주택에 적합한 층간소음 예방정책 마련을 목적으로 6개월 동안 연구가 진행 된다.

이번 연구 활동은 수원시내 공동주택의 층간소음 민원현황 파악을 위해 설문조사와 실생활에서의 소음측정을 실시하는 한편, 주민 스스로 해결한 사례와 실패사례 조사를 통해 층간소음 관리제도의 문제점을 분석하고 주민 스스로 접근 가능한 민원시스템 마련 및 분쟁해결 제도의 합리적인 개선방안을 도출하게 된다.

이날 착수보고회는 공동주택 내 층간소음이 시민행복 추구에 큰 걸림돌이 되고 있다는 인식과 함께 향후 연구방향과 추진방법에 대한 논의가 이어졌다.

김은수 대표의원은 "연구 활동을 통해 주민 스스로 접근 가능한 민원시스템 마련과 분쟁해결 제도의 합리적인 개선방안을 도출해 수원시민이 쾌적하고 행복한 주거환경 속에서 살아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수원시 공동주택 층간소음 예방문화 만들기 연구회'는 김은수 대표의원을 비롯해 김미경, 박순영, 심상호, 염상훈, 유재광, 이혜련, 정준태, 조명자, 홍종수 등 총 10명의 의원이 활동하고 있다.

추천 0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