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수원권 광역화 추진 특별위원회
대도시 특례 추진상황 검토 향후계획 논의
2014-12-24 18:34:48최종 업데이트 : 2014-12-24 18:34:48 작성자 :   e수원뉴스 윤주은 기자

수원권 광역화 추진 특별위원회_1
수원권 광역화 추진 특별위원회_1

수원시의회 특별위원회인 '수원권 광역화추진 특별위원회(위원장 염상훈 의원)'는 24일 제3차 회의를 개최해  5개 대도시 특례 추진상황을 살펴보고 향후 계획을 논의했다.

주요 안건으로 우리 시를 비롯해 창원(117만), 고양(100만), 성남(97만), 용인(96만) 등 인구 100만에 근접한 대도시의 특례추진에 대한 추진상황을 분석하며 대도시 특례를 위한 의회차원의 지지방안에 대해서 토론했다.

또한, 지난 12월 8일 발표한 지방자치발전위(이하 '지발위')의 '대도시 특례제도 개선'에 대해 인구100만 이상 대도시 별도의 법적지위 없이 명칭만 부여된다는 것과 재정행정특례보다 사무이양에 중점을 두는 문제점을 언급하며 수원시에서 대응할 개선방안을 검토했다.

염상훈 위원장은 특위에서 "집행부와의 유기적인 협조를 바탕으로 대도시 행정수요 해결을 위한 재원배분 및 행정조직 운영상의 특례를 지발위 및 행자부에 강력 요구해야 하며 5개 대도시와 긴밀 협조체제 구축 공동 대응과 현재 국회 심의중인 지방자치법 개정안 조속 통과를 위해 노력이 필요하다"고 의견을 모았다며 조속한 시일내에 국회와 서울사무소를 방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추천 0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