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소아·청소년 당뇨 환자 치료 환경 개선 기대
수원시의회 조명자 의원 대표발의 조례 공포
2021-05-11 14:56:32최종 업데이트 : 2021-05-11 14:56:41 작성자 :   e수원뉴스 윤주은

조명자 의원

'수원시 소아·청소년 당뇨병 환자 지원에 관한 조례'가 오는 12일부터 시행된다.
 

수원시의회 조명자(더불어민주당, 세류1·2·3·권선1동) 의원이 대표발의한 '수원시 소아·청소년 당뇨병 환자 지원에 관한 조례'가 오는 12일부터 시행된다.

 

최근 식습관의 변화, 즉석식품 보급의 확대 등 환경적 변화로 소아·청소년 당뇨병 발병이 증가하고 있다.

 

조례는 소아·청소년 당뇨병 관리에 필요한 기구 등의 보급 사업과 소아·청소년 당뇨병의 인식개선을 위한 교육·홍보 사업 등을 추진하고, 관계부처, 수원교육지원청, 의료기관 등과 협력체계를 구축할 수 있도록 했다.

 

조례 시행으로 소아·청소년 당뇨병 치료 환경 개선을 위한 지원 기반을 갖추고 어린 당뇨환자에 대한 시민의 인식을 개선하는 계기가 마련될 것으로 예상되며, 도교육청과 연계해 학교 내 당뇨병 환자 환경 개선 사업을 지원할 예정이다.

 

조 의원은 "환자의 건강권과 학습권이 존중받고 환자가 적극적으로 당뇨 관리에 임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되길 바란다"며 "건강한 수원과 시민의식을 위한 노력을 멈추지 않고 계속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수원시의회, 조명자 의원, 당뇨, 청소년,

추천 0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