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경기도, 수원에 '반려동물 입양센터' 문 열어
2020-12-15 10:49:17최종 업데이트 : 2020-12-15 10:49:17 작성자 :   연합뉴스
반려동물 입양센터

반려동물 입양센터

경기도, 수원에 '반려동물 입양센터' 문 열어

(수원=연합뉴스) 우영식 기자 = 경기도는 유기동물 입양 문화 확산을 위해 수원시 팔달구 인계동에 '반려동물 입양센터'를 개소, 운영을 시작했다고 15일 밝혔다.

반려동물 입양센터는 인계동 청진빌딩 2·3층에 자리를 잡았으며, 총면적 362㎡ 규모로 최대 10마리를 함께 수용할 수 있는 동물보호실, 반려견 놀이터, 로비, 미용·목욕실, 반려동물 문화 교육실, 회의실 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다.
센터는 무료 분양 등 유기동물 입양률 확산을 위한 기능을 하며, 동물 생명 존중 교육 등 반려동물 문화 정착을 위한 다양한 문화교육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유기견의 훈련과 입양을 담당한 화성 마도면 도우미견나눔센터와 협력해 3주간 행동교육을 받은 유기견 등 건강검진, 중성화 수술, 예방접종, 반려동물 등록 내장협칩 시술 등을 마친 건강한 개체를 분양한다.
또 전문가 초청 교육, 반려동물 예절 교육, 중학생 이상 자원봉사자 및 진로 탐색 활동 등 문화·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운영시간은 화∼일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다. 월요일과 공휴일은 휴무다.
입양을 희망하는 주민은 센터를 직접 방문하거나 네이버카페(cafe.naver.com/ggpetadoptioncenter)를 통해 입양신청서를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이은경 경기도 동물보호과장은 "1인 가구, 고령화 등으로 반려동물 가구가 늘면서 유기동물 수도 매년 증가하는 상황"이라며 "반려동물 입양센터가 적극적인 입양을 통해 유기동물 안락사를 최소화하고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를 정착시키는 거점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wyshik@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 0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