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2020년 수원시 최고의 시정은‘S-방역 추진’
수원시, ‘2020 시정베스트 7’ 선정
2020-12-29 10:38:36최종 업데이트 : 2020-12-29 10:39:05 작성자 :   e수원뉴스 윤주은

 

수원시가 전국 최초로 운영했던 해외입국자 임시검사시설

수원시가 전국 최초로 운영했던 해외입국자 임시검사시설

 

'대한민국을 선도하다! 지역 중심 S(수원형)-방역 추진'이 2020년 수원시 최고의 시정(市政)으로 선정됐다.

 

수원시는 각 부서가 제출한 시책을 대상으로 서면 심사를 해 14건을 추린 후 12월 7~13일 시민·공직자·언론인 등 2147명이 참여한 설문조사로 8건(공동 7위 2건)을 '2020 시정베스트 7'로 선정했다.

 

수원시의 선제적인 코로나19 대응을 종합한 '대한민국을 선도하다! 지역 중심 S-방역 추진'이 1위를 차지했다.

 

수원시는 코로나19 발생 이후 시민들에게 정보를 투명하게 공개하고, '신속 대응', '과잉대응'을 하며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을 최소화했다.

 

2월부터 전국 기초지자체 최초로 확진자의 접촉자 임시생활시설을 운영했고, 3월에는 '해외입국자 임시검사시설'·'해외입국자 가족 안심숙소' 등으로 이뤄진 '수원형 해외입국자 관리시스템'을 전국 최초로 운영했다.

 

또 코로나19 확진자 급증으로 병상 확보가 어려워지자 최근 경증환자 임시생활치료센터(수원유스호스텔)를 운영하기 시작했다.

 

'마스크 착용 생활화'를 당부한 '마스크가 답이다' 캠페인은 온·오프라인으로 확산되며 시민들에게 호응을 얻었다. 수원시의 코로나19 대응은 'K-방역의 본보기'가 됐다는 평가를 받으며 전국으로 확산됐다.

 수인분당선 고색역

수인분당선 고색역
 

'시정 베스트 7' 2위는 '25년 만에 부활 '수인선'/시민의 염원 '신분당선' 확정', 3위는 'Hot!(핫) 플레이스는 바로! 다자녀가구 수원휴먼주택'이 선정됐다.

 

올해 '신분당선 광교~호매실 구간 연장사업'이 확정되고, 수인선이 개통되면서 수원시는 '사통팔달 격자형 철도망 구축'에 한 걸음 더 다가섰다.

 

지난 1월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한 '신분당선 광교~호매실 구간 연장사업'은 광교에서 호매실까지 9.7㎞ 구간을 연장하는 것이다. 신분당선 연장선이 개통되면 호매실에서 강남역까지 47분 만에 갈 수 있다. 현재 호매실에서 강남역까지 광역버스로 100분 정도 걸린다.

 

수인선(수원역~인천역)과 분당선(수원역~청량리역)을 연결한 수인분당선은 지난 9월 개통됐다. 수인선 복선전철 3단계 수원~한대앞 구간(19.9㎞)이 개통되면서 1995년 12월 운행을 중단했던 수인선이 25년 만에 전 구간이 연결됐다.

 

3위를 차지한 '다자녀가구 수원휴먼주택'은 수원시가 집 마련에 어려움을 겪는 무주택 다자녀가구에 무상으로 지원하는 임대주택이다.

 

2018년 11월, 6자녀 가정이 처음으로 입주한 것을 시작으로 지금까지 25가구가 다자녀 수원휴먼주택에 입주했다.

 

수원시는 지난 7월 LH(한국토지주택공사)와 '다자녀가구 수원휴먼주택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협력 체계를 구축했다. LH가 매입임대주택 중 일부를 '다자녀가구 수원휴먼주택'으로 공급하고, 수원시는 임대보증금·임대료를 지원한다.

 

이밖에 ▲전국 최초! 긴급차량 우선 신호시스템 구축(4위) ▲수원의 숨길이 트이다, 수원북부순환로!(5위) ▲초등 방과 후부터 야간돌봄까지, 다함께 믿고 맡겨요(6위) ▲나랏돈으로 관광개발 좀 하겠습니다(공모사업으로 국·도비 확보)·전국 최초 이주여성 보육보조교사제 운영(공동 7위)이 베스트 7로 선정됐다.

 

수원시, 코로나, 방역, 시정베스트, 수인분당선, 고색역,

추천 0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