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수원 문화재 야행(夜行)도 즐기고, 전통문화 체험도 하고
23~25일, 수원시 한옥기술전시관에서 전통 살창 초롱 만들기 등 체험할 수 있어
2020-10-22 10:09:45최종 업데이트 : 2020-10-22 10:10:52 작성자 :   e수원뉴스 윤주은

한옥기술전시관 수원야행 연계 프로그램  홍보물

한옥기술전시관에서 수원야행과 연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10월 23~25일 수원화성 일원에서 열리는 '수원 문화재 야행(夜行)'과 연계해 수원시 한옥기술전시관에서 다양한 전통문화 체험 행사를 운영한다.

살창(창날의 끝 날이 몇 가닥으로 갈라진 창) 모양의 휴대용 등(燈)을 만들어 볼 수 있는 '전통 살창 초롱 만들기', 한옥 지붕을 덮는 재료인 기와에 대해 배우고, 그림도 그려보는 '기와에 그린 그림' 등을 즐길 수 있다.

'전통 살창 초롱 만들기'는 당일 오후 6시부터 9시까지 총 3회(1시간씩), '기와에 그린 그림'은 오후 1시 30분부터 9시 30분까지 총 4회(1시간 30분) 운영한다. 유료 체험 행사이다. 특별한 기념사진을 찍을 수 있는 공간도 한옥기술전시관 앞마당에 마련된다.

수원문화재단 홈페이지(www.swcf.or.kr) '열린 공간→통합 온라인 접수'에서 참여 신청할 수 있다. 현장 신청도 가능하다. 참여 인원은 1회당 10명으로 제한한다.

문의: 수원시 문화유산관리과(031-228-4405), 수원문화재단(031-247-9369)

수원시, 한옥기술전시관, 초롱, 문화재, 야행, 살창,

프린트버튼캡쳐버튼추천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