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동 건강복지팀 중심으로 주민들에게‘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제공
건강복지팀 신설한 12개 동 방문해 간담회 열고, 정책 방향 공유
2021-08-06 13:59:13최종 업데이트 : 2021-08-06 14:01:56 작성자 :   e수원뉴스 윤주은

5일 파장동행정복지센터에서 방문 간담회를 하고 있다.

5일 파장동행정복지센터에서 방문 간담회를 하고 있다.
 

수원시가 5~6일 '건강복지팀'을 신설한 12개 동을 방문해 현장 간담회를 열고,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정책 방향을 공유했다. 또 동 복지행정팀·건강복지팀 협업 방안을 논의했다.

 

수원시는 7월 26일 자 조직개편으로 파장동·영화동·조원1동·세류2동·평동·서둔동·화서1동·우만1동·인계동·매탄3동·원천동·광교2동 등 12개 동(구별 3개 동)에 '건강복지팀'을 신설했다.

 

12개 동에서는 건강복지팀과 복지행정팀이 주민들에게 전문적으로 보건·복지 서비스를 제공하고, 그 외 32개 동은 맞춤형복지팀이 보건·복지서비스를 통합 운영한다. 수원시는 건강복지팀을 신설하면서 44개 동에 복지·간호 인력 74명을 충원했다.

 

조원1동·서둔동·우만1동·원천동 등 4개 동에는 간호직 팀장을 배치해 간호직 공무원의 전문성을 활용한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를 한층 강화했다.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는 도움이 필요한 복지 대상자를 찾아가 상담하고, 대상자에게 필요한 복지를 파악한 후 공공서비스와 민간 자원을 연계해 '맞춤형 복지 자원'을 통합적으로 지원하는 것이다. 복지서비스 대상을 기존 복지대상자(취약계층)뿐 아니라 생애전환기·돌봄 필요 대상·위기가구까지 확대한다.

 

수원시의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추진 방향은 ▲현장성 강화 ▲건강 기능 강화 ▲예방적 복지 ▲지역 주민 참여 활성화 등이다.

 

현장 밀착형 보건복지서비스를 제공해 복지서비스의 접근성을 높이고, 간호 인력을 배치해 건강·돌봄을 포함한 통합적 복지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사전 예방적 복지정책'으로 복지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주민이 지역 문제를 주체적으로 해결할 수 있도록 '민관 거버넌스'를 구축해 '지속가능한 복지체계'를 만든다.

 

수원시는 건강복지팀을 신설한 12개 동을 중심으로 찾아가는 보건복지사업이 현장에 안정적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해 건강복지팀이 사업의 견인차 역할을 하도록 할 계획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건강복지팀을 효율적으로 운영해 공급자·중앙정부 위주로 운영됐던 복지서비스가 수요자·지역사회가 중심이 되는 서비스로 전환되도도록 지원하겠다"며 "복지서비스 대상을 확대하고 종합상담·공공서비스 연계 기능을 강화해 주민들의 삶의 질을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도움이 필요한 이들을 적극적으로 발굴해 복지사각지대를 해소하겠다"고 말했다.5일 평동행정복지센터에서 건강복지팀 방문 간담회를 하고 있다.

5일 평동행정복지센터에서 건강복지팀 방문 간담회를 하고 있다.

보건복지, 파장동, 평동, 복지, 간호,

추천 0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