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팔달구 연무정 급식소. 코로나19로 힘겨운 이웃에게 따뜻한 도시락 전달
2021-08-03 19:14:25최종 업데이트 : 2021-08-04 13:19:51 작성자 : 팔달구 사회복지과 사회복지팀   강여지

연무정급식소 이응자 대표, 피죤로터리클럽 회원들과 함께 도시락을 포장하고 있는 유성희 팔달구 사회복지과장, 송숙영사회복지팀장

연무정급식소 이응자 대표, 피죤로터리클럽 회원들과 함께 도시락을 포장하고 있는 유성희 팔달구 사회복지과장, 송숙영사회복지팀장

 

3일, 연무정 급식소는 코로나19로 끼니 해결이 어려운 홀몸노인 등 70여 가구에 밑반찬 도시락을 마련해 전달했다.


매주 화요일, 연무정 아래 골목에 들어서면 맛있는 음식냄새가 솔솔 풍기는 곳, 그곳이 바로 '연무정급식소'다. 2012년, 도움이 필요한 분들에게 따뜻한 한끼 식사를 드리고 싶어 시작한 봉사가 올해로 10년째다.


이번 주에는 무더위로 잃은 입맛을 돋우기 위해 고등어무조림, 오이소박이, 콩자반, 미역줄기볶음, 배추김치, 찐고구마를 준비했다.


가만히 있어도 비지땀이 흐르는 삼복더위에 뜨거운 가스불 앞에서 음식을 조리하는 봉사자들은 70인분의 반찬을 만드느라 더위도 잊은 채 부지런히 손을 움직이고 있었다.


연무정급식소 이응자 대표는 "오랜 시간 함께해준 봉사자들의 변함없는 참여에 감사드린다"며 "결코 쉽지 않은 봉사지만 화요일이면 도시락을 손꼽아 기다리는 어르신들을 뵐 때마다 힘이 솟아서 더 열심히 봉사하게 된다"며 환하게 웃었다.


이날 연무정급식소를 찾아 함께 도시락을 포장한 유성희 사회복지과장은 "수원화성이 팔달구에 있듯이 팔달구에는 연무정급식소가 있다"며 10년 동안 변함없이 어려운 이들에게 따뜻한 도시락을 전달하고 계시는 봉사자들에게 진심어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팔달구, 연무정급식소, 이응자 대표, 유성희 사회복지과장

추천 0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