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23일‘2021 희망일터 구인·구직의 날’ 개최
오후 2~5시 시청에서 현장 면접으로 22명 채용… 전화로 참가 예약해야
2021-02-22 11:00:37최종 업데이트 : 2021-02-22 11:01:05 작성자 :   e수원뉴스 윤주은
수원시청사

23일 구인구직의 날은 수원시와 화성·이천시 등 인근 도시에 있는 9개 중소기업이 참여해 진행된다.
 

수원시가 23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시청 본관 로비에서 '2021 희망일터 구인·구직의 날' 행사를 연다.

 

수원일자리센터가 주최하는 '희망일터 구인·구직의 날' 행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취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구직자를 위한 소규모 채용박람회다.

 

이날 행사에는 수원시와 화성·이천시 등 인근 도시에 있는 9개 중소기업이 참여해 현장 면접을 거쳐 구직자 22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구직상담, 이력서·자기소개서 클리닉 등 구직자를 위한 부대행사도 마련한다.

 

참여를 원하는 구직자는 사전에 전화(031-228-3875~8, 수원일자리센터)로 예약해야 한다.

 

희망일터 참가기업 현황과 면접 시간·모집 분야·근무조건 등 자세한 내용은 수원시 홈페이지(www.suwon.go.kr) '시정소식'에서 '희망일터'를 검색해 볼 수 있다.

 

수원시 관계자는 "올해는 두 차례 대규모 채용박람회를 비롯해 작은 일자리박람회(4회), 희망일터 구인·구직의 날(6회) 등 개최할 계획"이라며 "취업난으로 구직에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구직자들이 안전하게 참여할 수 있도록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며 진행하겠다"고 덧붙였다.

희망일터, 채용박람회, 수원시, 화성시, 이천시, 중소기업,

추천 0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