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2021 수원시 일자리박람회’ 개최, 54개 업체에서 303명 채용
12월 2일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진행
2021-11-30 13:50:33최종 업데이트 : 2021-11-30 13:50:33 작성자 :   e수원뉴스

메인

수원시는 12월 2일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수원컨벤션센터 1층 전시장에서 '2021 수원시 일자리박람회'를 연다.

 

수원시·경기지방중소벤처기업청이 주최하는 이날 박람회에는 청년, 중·장년층, 경력단절 여성 등 모든 계층이 참여할 수 있다. 강소기업 22개사, 청년친화기업 3개사, 벤처기업 6개사 등 54개 우수업체가 참가해 현장 면접을 거쳐 303명을 채용할 예정이다.

 

코로나19 백신 접종완료 (전자·종이)증명서나 PCR검사 '음성' 결과를 확인(48시간 이내)할 수 있는 (전자·종이)증명서·문자메시지를 제시해야 박람회장에 입장할 수 있다.

 

또 손 소독·열 체크·출입자명부 작성(QR 체크인, 안심콜 등) 등 방역 절차를 거쳐야 입장이 허용된다. 부대 행사는 열지 않고, 구직상담과 자기소개서·이력서 클리닉 등 취업정보관만 최소한의 규모로 운영한다.

 

참가기업 현황과 모집 분야·근무 조건·자격 요건 등 상세한 정보는 수원일자리센터(gyeonggi.work.go.kr/suwon/main.do)·수원시청(www.suwon.go.kr)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면접 대기자 2m 거리두기 ▲면접장, 이력서 작성대에 가림막 설치 ▲환기 시스템 가동 ▲박람회장 내 음식물 섭취 금지 등 방역 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하며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참여 인원은 350명(시설 면적 6㎡당 1명)으로 제한한다.

 

수원시 관계자는 "이번 일자리박람회는 구직자와 구인 기업이 모두 만족하는 '일자리 매칭의 장'이 될 것"이라며 "철저한 방역과 거리두기로 안전하게 행사를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19 방역 절차에 따라 박람회장 입장이 지연될 수 있다"고 양해를 구했다.

강소기업 22개사, 청년친화기업 3개사, 벤처기업 6개사 등 54개 우수업체가 참가해 현장 면접을 거쳐 303명을 채용할 예정이다.

강소기업 22개사, 청년친화기업 3개사, 벤처기업 6개사 등 54개 우수업체가 참가해 현장 면접을 거쳐 303명을 채용할 예정이다.

채용박람회, 일자리박람회, 수원컨벤션센터

추천 0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