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국비 무료교육'...이런것도 있었구나
주부들도 쉽게 시작 할 수 있는 직업교육
2008-10-28 14:34:14최종 업데이트 : 2008-10-28 14:34:14 작성자 : 시민기자   김미선
교육비, 교재비는 물론이고 약간의 교통비와 식비까지 지급이 된다는 생활정보지의 문구가 조금은 황당하게 느껴졌다. 
그러나 그 황당한 문구에 이끌려 직업전문학교라는 곳에 전화를 하게 되었고 우선 고용지원센터(수원시 팔달구 인계동 신동아파스텔2~4층) 2층에서 '구직등록증'을 떼어 오라는 요구를 듣고 정보지에서 봤던 문구가 거짓이 아닐지도 모른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다. 

'구직등록증'이라는 것이 고용보험에 가입 한 적이 한번도 없는 우리 같은 주부에게도 발급이 되는 건지 걱정이 되었지만 다음날 고용지원센터에 가서 간단한 서류를 작성하고 짧은 인터뷰를 끝낸 뒤 내 손에 들려진 구직등록증을 받고서야 '장난삼아 시작했던 전화가 앞으로 나의 6개월을 아니 평생을 바꿀 수도 있겠구나'라는 생각을 하게 되었다.

필요한 서류(구직등록증, 사진 1장, 주민등록등본 1통, 우체국통장, 신분증)를 준비하여 그 길로 달려가 접수를 하고 돌아 나오는 마음이 한편으로는 40이 다 되어서 새로운 공부를 시작한다는 생각에 뿌듯하기도 하고 '잘 할 수 있을까'하는 마음에 무겁기도 하였다.
  
교육비는 물론 교재까지 무료로 받고 덤으로 약간의 교육비까지 지급이 되다보니 주부에게나 실업 상태인 분들이 경제적 부담을 덜 느끼면서 시작할 수 있는 좋은 제도이다.

건축, 인테리어, 자동차, 컴퓨터, 요리, 미용, 사무능력 개발 등 분야도 다양하게 있어 선택의 폭이 아주 넓다. 
짧게는 3개월에서 길게는 6개월 과정이 많고 오전, 오후로 수업이 나누어 있어서 시간에 제약을 받는 분들은 편한 시간대에 수강을 신청하면 된다. 

'국비 무료교육'...이런것도 있었구나_1
교육비는 물론 교재까지 무료로 받고 덤으로 약간의 교육비까지 지급이 되는 국비 무료교육/사진 수원 국제직업학교 제공

그러나 무료교육이라고 얼렁뚱땅, 대충대충 수박 겉핥기 식으로 수업이 진행될 거라 생각하면 큰 오산이다. 
시간 엄수는 필수이고 지각, 조퇴, 결석 체크가 확실히 이루어진다. 한달에 한 두번 씩은 휴가도 가능하다.
  
과정이 완료될 쯤에는 적어도 한 두 개씩의 국가자격증을 취득하게 되고 취업의 기회도 부여된다.

참고 : 수원종합고용센터 (http://suwon.jobcenter.go.kr/)
직업능력개발종합정보망 (http://www.hrd.go.kr/)
 
 
 
 
프린트버튼캡쳐버튼추천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