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전통시장으로 당분간은 사람들이 몰려올 것 같아요”
어린이날 남문시장, 오랜만에 사람들로 북적여
2020-05-06 08:01:43최종 업데이트 : 2020-05-07 16:55:58 작성자 : 시민기자   하주성
이린이날 지동순대타운은 빈 자리가 없이 사람들로 만원을 이뤘다

이린이날 지동순대타운은 빈 자리가 없이 사람들로 만원을 이뤘다

"그동안 사회적 거리두기와 사람들과의 접촉을 피하라는 방침 때문에 시장을 찾아오는 사람들이 줄었어요. 그렇게 평소에도 사람구경하기가 쉽지 않았던 전통시장에 긴급재난지원금으로 인해 시장을 찾아오는 사람들이 예전과 같이 북적거리고 있어요. 당분간은 이런 현상이 지속되겠지만 이런 현상이 얼마나 지속될지는 모르죠"

어린이날인 5일 오후, 수원 지동시장 순대타운은 그동안 볼 수 없었던 사람들로 북적였다. 한가하게 빈자리가 많았던 점포마다 빈자리를 찾아보기가 힘들다. 몰려드는 사람들로 인해 음식을 주문받고 나르는 사람들로 통로를 지나기도 어렵다. 한 점포 주인은 이런 현상이 앞으로 계속되었으면 좋겠다면서 웃는다.

그동안 빈자리가 많았던 순대타운이 오랜만에 몰려든 사람들로 인해 시끌벅적하다, 순대타운 밖에도 순서를 기다리는 사람들이 보인다. 코로나19로 인해 사람들이 찾지 않던 순대타운이 정말 오랜만에 옛 모습을 보인 것이다. 코로나19로 인해 고객의 90% 줄었던 그동안의 순대타운 모습은 찾아볼 수 없다. 인근 식당들도 사람들로 북적인다. 거의 3개월 만에 보는 모습이라고 한다.

팔달문시장도 모처럼 사람들로 넘쳐났다

팔달문시장도 모처럼 사람들로 넘쳐났다

남문시장 곳곳에 사람들 발길 이어져

많은 사람들로 북적이는 순대타운을 벗어나 팔달문시장을 찾아보았다. 그동안 썰렁하기만 했던 시장통에 사람들이 줄을 지어 거닐고 있다. "얼마 만에 이렇게 많은 사람들이 찾아왔는지 모르겠다"는 상인 한 사람은 코로나19로 사람들의 발길이 끊어진 후 많은 사람들이 시장을 누비는 것을 보니 숨통이 트이는 것 같다고 한다.

"몇 달 동안 가게를 찾아온 사람이 몇 명뿐"이라고 하면서 물건을 팔지 못해도 시장을 찾아와 걷는 사람들이 반갑다고 한다. 코로나19로 인해 사람들의 발길이 끊어졌던 수원남문시장 거리마다 사람들로 넘쳐난다. 손님을 찾아보기 힘들던 전통시장이 모처럼 활기를 되찾은 모습이다. "손님들과 흥정을 한 것이 언제인지 모른다"며 지나는 사람들을 불러들이는 모습을 보면서 시장 곳곳을 돌아보았다.

코로나19로 인해 전통시장을 찾아오는 사람들의 발길이 줄어들면서 한숨만 내쉬고 있던 상인들의 얼굴에도 오랜만에 웃음이 보인다. 코로나19로 인해 경제가 어려워지면서 전통시장을 찾아오지 않던 사람들도 경기도와 수원시의 긴급재난지원금이 각 가정마다 지원되면서 사람들이 전통시장을 찾아온 것이다.

남문시장 특화거리에 모인 많은 사람들

남문시장 특화거리에 모인 많은 사람들


아직 끝나지 않은 코로나19와의 싸움 

어린이날 수원남문시장을 찾아온 고객들의 모습은 한참 많은 사람들이 찾아오던 코로나19 이전의 모습이다. 하지만 이렇게 사람들이 전통시장을 찾아오는 것이 얼마나 계속될 것인지 모른다. 시장 상인들도 전통시장의 활성화는 상인들이 만드는 것이 아니고 시장을 찾아오는 고객들에 달렸다면서 사회적 거리두기와 방역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한다.

그동안 남문시장에 속해있는 상인회는 시장 곳곳에 손소독제 등을 비치하고 일주일에 두세 번씩 소독을 하는 등 방역에 최선을 다했다. '전통시장은 안전하다'는 현수막을 곳곳에 걸어 시장을 찾아오는 사람들에게 홍보했다. 그러나 어린이날 시장을 찾아온 사람들 중 마스크를 착용하지 사람들의 모습도 여기저기 눈에 띤다.

"아직은 코로나19가 종식된 것이 아닌데 지나는 사람들 중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사람들이 많아졌어요. 마스크를 착용하는 것은 남을 위해서가 아니라 스스로 방역을 하는 것인데 완전히 종식될 때까지 마스크 착용을 해야죠. 기온이 올라가면서 마스크를 착용하는 것이 답답하기는 하지만 모두를 위해 답답해도 참아야죠"

남문시장 고객센터 관계자는 시장을 찾아오는 사람들 중 상당수가 마스크 착용을 하지 않았다고 하면서 자신과 이웃 모두를 위해 마스크를 착용하고 시장을 이용했으면 좋겠다고 한다. 그동안 사람들의 발길이 뜸했던 전통시장. 어린이날 시장을 찾아온 사람들로 인해 시장 전체가 생기가 도는 모습을 보면서 이런 현상이 계속됐으면 하는 바람이다.

어린이날, 남문시장, 사회적 거리두기, 마스크 착용

프린트버튼캡쳐버튼추천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