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밤밭노인복지관, 노인 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공익형 참여자 모집
오는 19일부터 23일까지 지원자 모집
2022-12-02 13:10:57최종 업데이트 : 2022-12-02 16:11:02 작성자 : 시민기자   차봉규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사업 참여자를 모집하는 밤밭노인복지관 전경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참여자를 모집하는 밤밭노인복지관 전경


수원시 주요 노인복지관이 오는 12월 19일부터 23일까지 '2023년 사회서비스형 노인 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공익활동 참여자를 모집한다. 대다수 노인복지관들은 올해 '사회활동 지원사업 공익형 활동'을 11월 30일까지 마감했으며, 사회서비스형 일자리 활동은 12월 31일로 마친다. 
 

이 일환으로 밤밭노인복지관은 지난 2일 수원성교회 봉사관 4층 드림홀에서 '2022년도 사회활동 지원사업' 대상자 338명이 참여한 가운데 '노인일자리 평가회'를 가졌다. 이어 '2023년도 사회활동 지원사업 공익형'과 '사회서비스형 노인일자리 모집 설명회'도 열었다.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사업 참여자 모집 설명회를듣는 노인들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참여자 모집 설명회를 듣는 중장년층


이날 설명회에 참여한 338명은 지난 11월 말로 종료한 '사회활동 지원사업 공익형 활동' 또는 12월 말로 활동을 마치는 '사회서비형 일자리' 소속 노인들이다. 이렇듯 2022년 노인일자리에 참여한 노인들은 2023년 모집 정보를 쉽게 접할 수 있다. 

 

하지만 이 일자리의 참여 경험이 없어 모집 정보를 알 수 없는 경우에는 기회를 놓치기 쉽다. 그래서 기존에 활동했거나 현재 활동하는 참여자들의 홍보도 중요한 듯 하다. 
 

2022년도 노인일자리를 마치고 선물을 받아가는 노인들

2022년도 노인일자리 설명회를 마치고 기념품을 받는 시민들


밤밭노인복지관의 '2023년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모집요강에 따르면 △사회서비스형 일자리 50명 △사회활동 지원사업 공익형 256명 등 총 306명이 모집 대상이다.  

각 사업단별 모집인원은 다음과 같다. '사회서비스형 노인일자리 사업단'(총 50명)으로는 ▲시니어 안전 모니터링 20명 ▲시니어 치매 서포터스 6명 ▲시니어 방역 도우미 9명 ▲시니어 소비피해예방 지원사업 15명을 선정한다. 
 

공익형 5개 사업단(총 256명)으로는 ▲노노캐어(독거노인, 저소득 노인 도시락 배달 및 말벗서비스 제공) 40명 ▲공공시설 오전봉사(율천동 내 공원 및 근린시설환경미화) 75명 ▲공공시설 오후봉사(율천 동내 공원 및 근린시설환경미화) 75명 ▲복지시설 봉사 42명 및 복지관 9명(경로식당, 카페, 지역사회 내 작은 도서관 등 복지시설운영 지원) ▲보육시설 봉사 24명(유치원, 어린이집, 지역아동센터 등 운영 지원)을 선정한다. 

 

모집기간은 오는 19일부터 23일 18시까지이며, 수원시에 거주하는 만 65세 이상 기초연금수급자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주민등록등본 1통 및 통장사본 지참 후 밤밭복지관 3층 대강당을 방문해 신청서에 주소, 희망부서, 연락처 등을 기재, 제출하면 된다.

 

노노캐어의 활동기간은 2023년 1월부터 12월까지이며, 기타 사업단은 2023년 2월부터 11월까지(10개월)이다. 활동시간은 오전 9시부터 12시까지 1일 3시간이며 월 10회 즉, 한 달에 30시간 활동할 수 있다. 시급은 9,000원 기준으로 1일 27,000원이다. 합격자 발표 일정은 서류 평가 후, 올해 연말이나 내년 초이다. 

설명회에 참여한 노인을 만나 봤다. 율천동에 사는 황모(79) 씨는 내년에도 노인일자리에 참여하냐는 질문에 "당연하죠. 서류접수 후 개별 합격 통보를 기다리는 심정은 마치 학창시절, 중고등학교 진학시험을 보고 발표를 기다리는 것과 같아요"라고 한다.


올해 같은 사업단에서 함께 활동하던 동료 중 내년에는 서로의 합격 여부를 모르기 때문이다. 각 사업단마다 모집 정원이 있어 지원자가 모집정원을 초과한 사업단은 어쩔 수 없이 탈락자가 생긴다. 

 

직장에 다니다가 퇴직한 노인들은 연금이 나오니 별반 노후 걱정 없이 지내지만 한 푼 벌이 없는 일반 노인에게 매월 27만 원은 결코 적은 돈이 아니다. 젊은 시절 모은 재산을 용돈으로 쓰는 노인들도 있겠지만, 생계비에 보태 쓰는 노인들도 많다. 자식들의 도움 없이 살아가는 노인에게 이번 일자리는 큰 도움이 되는 것이다. 

 

노인복지관의 예년 통계를 보면 사업단별 지원인원이 초과해 불합격한 인원이 있었다. 내년에도 일부 탈락할 노인들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매년 일자리 참여노인들은 늘어나는 만큼 양질의 일자리도 늘어나길 기대한다. 

 

접수처: 밤밭 노인복지관 3층 대강당
문   의 : (031) 271~8859 노인일자리 담당자 김태규

 

추천 0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