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중증장애인에게 꿈과 희망을 주는 아름다운 동행
사조그룹. 대한장애인양궁협회.에이블희망일터 '중증장애인의 좋은 일자리 만들기 희망사업'진행
2021-04-16 00:15:46최종 업데이트 : 2021-04-19 11:37:27 작성자 : 시민기자   정다겸

중증장애인에게 꿈과 희망을 주는 아름다운 동행 '에이블희망일터'입니다.

중증장애인에게 꿈과 희망을 주는 아름다운 동행 '에이블희망일터'
 

사조그룹과 대한장애인양궁협회, 에이블희망일터가 함께  신체적‧정신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증장애인의 사회적 자립을 위해 안정적이고 좋은 일자리 만들기 희망시업을 지난 7일부터 시범 진행하고 있다.

본 사업은 현실적인 어려움으로 많은 중증장애인들이 사회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도 제대로 갖지 못한 채 열악한 생활환경에서 힘겨운 삶을 살아가는 중증장애인들에게 최소한의 인간다운 삶을 살 수 있는 여건 조성을 위해 마련됐다. 이에따라  '사조그룹'은 지속적으로 장애인보호작업장인 '에이블희망일터'에 임가공 형태로 생산할 수 있는 일거리를 제공하고 '대한장애인양궁협회'는 '에이블희망일터' 제품 생산을 위한 봉사 그리고 제품 홍보‧판매 확대를 지원하기로  했다.

사조그룹 관계자는 이를 통해 중증장애인에게 좋은 일자리를 많이 만들어 안정적으로 직장생활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지역사회를 포함한 우리 사회의 성장과 발전에 기여하는데 작은 보탬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대한장애인양궁협회 이경렬 회장은 중증장애인이 경제적으로 자립하고 행복한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우리 사회의 역할이라며 '에이블희망일터(장애인보호작업장)'의 운영 활성화로 많은 수익을 창출해 중증장애인 고용을 늘릴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에이블희망일터 최일근 시설장은 "장애인보호작업장(장애인직업재활시설)은 보건복지부에서 관리하고 있지만, 장애인 일자리문제는 고용노동부와 이야기하고 있다. 그러다보니 일자리를 이야기할 때, 상충되는 부분이 있고, 근접해서 접근하지 못하는 경우도 있다"면서 "장애인일자리는 중증장애인이 일자리에 더 고민하지 않도록 환경을 조성해 주는 것이 제일 우선인데 본 사업이 원활히 진행되어 성공적으로 자리매김해 더 많은 중증장애인들이 일자리를 찾을 수 있는 기회가 만들어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사조그룹, 대한장애인양궁협회, 에이블희망일터

추천 0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