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수원시 연화장, 시설개선 1단계 공사 마치고 준공
장례식장·추모의집 제례실 증축, 지하 주차장 리모델링… 유가족 편의시설 개선
2021-06-28 11:14:00최종 업데이트 : 2021-06-28 11:23:35 작성자 :   e수원뉴스 윤주은

 

염태영 시장(왼쪽 6번째), 조석환 수원시의회 의장(오른쪽 5번째) 등이 준공식에서 테이프를 자르고 있다.

염태영 시장(왼쪽 6번째), 조석환 수원시의회 의장(오른쪽 5번째) 등이 준공식에서 테이프를 자르고 있다.
 

수원시가 '연화장 시설개선 1단계 공사'를 마치고, 28일 연화장 장례식장에서 준공식을 열었다.

 

수원시 연화장은 지난해 5월부터 장례식장 운영을 중단하고, 사업비 355억 원을 투입해 장례식장·추모의집 제례실 증축, 지하 주차장 리모델링 공사를 진행했다. 빈소를 확장하고, 유가족 편의시설을 개선했다.

 

연면적 7980㎡ 규모인 장례식장에는 12개 빈소가 있는데, 빈소 넓이가 27㎡부터 270㎡까지 다양하다. 기존(10개)보다 빈소를 2개 늘렸고, 빈소 내에는 유족 휴게실·전용 화장실·샤워실을 설치했다.

 

빈소‧접객실을 입식(立式)으로 조성했고, 간소한 장례를 원하는 유족을 위한 '접객실 없는 빈소'를 만들었다. 접객실 크기를 조절할 수 있는 무빙월(이동식 벽)도 설치했다.

 

지하 주차장(7084.29㎡)은 장례식장과 추모의 집으로 연결해 이동이 편리해졌다. 추모의 집(봉안당)에는 실내 제례실 7실(381.92㎡)을 설치해 가족끼리 독립된 공간에서 고인을 추모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

 

연화장 시설 개선 공사는 2단계로 이뤄지는데, 2단계 공사는 봉안·문화동 신축, 승화원 증축, 토목·조경 공사 등으로 진행된다. 11월 말 완료 예정이다.

 

이날 준공식에는 염태영 수원시장, 조석환 수원시의회 의장, 김용덕 영통구청장 등이 참석했다.

 

염태영 시장은 "연화장을 추모와 휴식, 자연과 문화가 공존하는 '시민 생활공간'으로 가꿔나가겠다"며 "연화장이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종합장묘시설로 자리매김해 시민들이 언제든 찾아와 사색하고, 산책하며 담소를 나눌 수 있는 장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장례식장, 추모의집, 제례실, 주차장, 연화장,

추천 0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