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빗물 관리로 기후위기 극복하자”
제1회 국제 하늘물 페스티벌에서 ‘레인시티 이니셔티브’공동 선언
2021-08-31 16:58:25최종 업데이트 : 2021-08-31 17:00:39 작성자 :   e수원뉴스 윤주은

염태영 수원시장(오른쪽)과 한무영 서울대 교수가 31일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1회 국제 하늘물 페스티벌에서 '레인시티 이니셔티브'를 공동 선언하고 있다.

염태영 수원시장(오른쪽)과 한무영 서울대 교수가 31일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1회 국제 하늘물 페스티벌에서 '레인시티 이니셔티브'를 공동 선언하고 있다.
 

염태영 수원시장과 한무영 서울대 교수가 8월 31일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1회 국제 하늘물 페스티벌에서 '레인시티 이니셔티브'를 선언하고, "빗물 관리로 기후 위기를 극복해 나가자"고 목소리를 높였다.

 

염태영 시장과 한무영(서울대학교 지속가능물관리센터장) 교수는 "지구 여러 곳에서 홍수, 물 부족, 폭염, 산불 등 기후 위기가 발생하고 있다"며 "기후 위기를 해결할 실질적인 대책은 '빗물을 모으는 도시'로 전환"이라고 강조했다.

 

두 사람은 ▲빗물을 버리는 대신 모아서 활용하는 패러다임의 전환 ▲기후 위기 극복을 위해 시민들이 빗물의 중요성을 이해하고 활용 ▲전문가들은 쉽게 접근하고 적용할 수 있는 빗물 관리 기술 개발 ▲중앙·지방 정부는 빗물 수집 정책·운영을 통합하고 재정적 인센티브 제공 등을 제안했다.

 

또 "기후 위기와 관련된 국제 단체·프로그램들은 '레인티시 이니셔티브'를 지지해야 한다"며 "국제 빗물 청소년 네트워크를 만들어 빗물에 대한 청소년의 인식을 제고하고, 전 세계 빗물 관리 문화를 공유해야 한다"고 말했다.

 

'레인시티 이니셔티브'는 빗물 관리 패러다임을 전환해 기후 위기 극복에 동참하자는 제안이다. 염태영 시장과 한무영 교수는 지난 8월 23일 온라인으로 열린 '2021 스톡홀름 세계 물 주간' 세션에 발표자로 참여해 '레인시티 이니셔티브'를 선언한 바 있다.

 

수원시와 서울대학교 빗물연구센터, (사)국회 물포럼이 공동 주최한 제1회 국제 하늘물 페스티벌은 '빗물 시민·학생 동영상 콘테스트' 수상자 발표, 염태영 시장의 인사말, 레인시티 이니셔티브 선언, 콘테스트 시상식 등으로 진행됐다.

 

염태영 시장은 "대한민국 모든 지방정부뿐 아니라 지구촌 전체가 '빗물 친화도시'를 만들어가는 길에 함께해주시길 바란다"며 "수원시는 빗물 관련 기업과 전문가를 적극적으로 지원해 누구나 빗물 관리 기술을 이용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더 많은 분이 빗물 관리의 중요성을 인식하도록 다양한 시민 참여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확산해 나갈 것"이라며 "수원시의 빗물 관리 정책과 경험을 세계와 공유하며 새로운 '물 문화'를 조성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국제 하늘물 페스티벌'은 전 세계 청소년들의 창의적인 빗물활용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빗물의 소중함을 깨닫고 빗물을 활용하는 '레인시티즌' 양성을 위한 국제행사다. 이번 행사는 관람객 없이 진행했다.

 

빗물, 레인시티 이니셔티브, 국제하늘물페스티벌,

추천 0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