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수원의 자연환경’ 함께 공부할까요?
초등학교 4학년 위한 환경교과서 ‘수원이 환경이야기’ 개정판 보급
2020-02-25 15:45:36최종 업데이트 : 2020-02-25 15:45:48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수원이 환경이야기' 표지

'수원이 환경이야기' 표지

'수원이와 함께 우리 고장 수원의 자연환경을 알아볼까요?'

'우리 동네 하천에는 어떤 동·식물이 살고 있을까요?'

'기후변화가 우리 생활에 미치는 영향은 무엇일까요?'

 

수원시가 수원의 자연환경 특성부터 환경 보호를 위한 녹색생활 실천 방법 등을 다채롭게 배워볼 수 있는 환경교재 '수원이 환경이야기' 개정판을 발행했다.

 

지난 2013년 처음 출간된 '수원이 환경이야기'는 초등학생의 눈높이에 맞춰 개발한 환경교재다.

 

수원시는 최근 2020년도 개정판을 제작, 24~25일 관내 78개 초등학교에 학생용 8,768권, 교사용 지도서 337권을 보급했다. 개정판 집필에는 현직 초등학교 교사와 환경교육 전문가 등이 참여했다.

 

특히 올해부턴 기존에 초등학교 3~4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제작했던 수원이 환경이야기를 4학년 전용 교과서로 통합해 제작, 더욱더 체계적이고 내실 있게 구성했다.

 

6개 주제(단원)로 구성된 개정판은 ▲수원의 자연환경과 녹색생활 실천 방법을 알아보는 '환경 수도 수원' ▲우리 고장 숲과 학교 주변에서 살아가는 동·식물을 관찰해보는 '신기한 숲속마을' ▲우리 고장 하천과 하천에 사는 동·식물 등을 배워보는 '생명을 살리는 물'에 대한 내용을 담고 있다.

 

또 ▲친환경 먹거리 중요성을 알아보는 '우리 가족 건강밥상' ▲자원 재활용 방법을 배워보고 실천도 해보는 '실천해요! 분리배출' ▲기후변화가 일상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고, 친환경 녹색에너지에 관해 공부하는 '줄여요! 온실가스' 등에 대한 내용도 있다.

 

환경 교과서 '수원이 환경 이야기'는 각 학교의 창의적 체험활동, 사회·과학 교과목 정규 수업 시간 등에 폭넓게 활용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수원의 대표적 생태교육 프로그램 '찾아가는 수원이 환경 교실' 교재로 활용해 활용성을 높이고, 학생들이 자연환경을 쉽게 이해하고 흥미를 느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수원시 환경정책과 관계자는 "수원의 미래를 이끌어갈 어린이들이 올바른 환경 의식을 갖고, 실천하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수원이 환경이야기'를 학교에서 적극적으로 활용해 어린이들의 환경교육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추천 0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