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레인시티 수원' SBS 물 환경대상 수상
수원시 환경수도 지향, 빗물 자원 관리
2013-11-21 10:28:00최종 업데이트 : 2013-11-21 10:28:00 작성자 : 편집주간   김우영

수원시가 추진 중인 '레인시티 Rain City 수원' 사업이 SBS와 환경부, 환경운동 연합이 주최하고, 한국환경공단이 협찬하는 2013 SBS 물 환경대상의 정책․경영 부문에서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수원시의 레인시티사업은 물과 환경을 지키는 일에 솔선수범해 탁월한 업적을 이룬 것으로 평가돼 오는 28일 오후4시 서울 상암동SBS프리즘센터에서 열리는 시상식에서 대상을 수상한다.

레인시티 수원 정책은 공공과 민간, 그리고 환경단체 등에서 골고루 우수정책을 펼쳤다.
소규모 빗물이용시설 설치 지원 사업을 실시하고 빗물을 화장실 세척용수로 적극 이용했으며, 세계 최초로 사계절 빗물이용 노면 살수 및 융설시스템 설치․운영에 앞장서왔다.

'레인시티 수원' SBS 물 환경대상 수상_1
'레인시티 수원' SBS 물 환경대상 수상_1

방치되고 있는 옥상 물탱크를 빗물 항아리로 재탄생시켜 건축면적 1,000㎡이상 모든 건축물에 빗물이용시설 설치, 빗물이용시설 설치운영 교육 등을 추진하기도 했다.

또 스위스 제네바에 본부를 둔 국제빗물집수연맹에서의 레인시티 수원 우수사례 발표 등 국위 선양에도 큰 역할을 한 것 등이 높이 평가됐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세계는 지금 물이 없어서 고생하거나 집중 호우로 홍수피해가 극심해지고 있다. 빗물은 환경의 근원이고, 모으면 소중한 자원이고 돈으로서 빗물관리를 잘하면 물 부족 및 재난․재해 예방을 하고자 했다"면서 "우리시의 성과를 SBS, 환경부, 환경운동연합 등에서 인정해 준 결과라고 생각한다"는 소감을 밝혔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추천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