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탑골 택시쉼터’ 휴식 위한 다양한 시설 갖춰
14일 개소, 택시기사에 연중 24시간 휴식처 제공
2014-03-16 10:10:16최종 업데이트 : 2014-03-16 10:10:16 작성자 : 편집주간   김우영

'탑골 택시쉼터' 휴식 위한 다양한 시설 갖춰_1
'탑골 택시쉼터' 휴식 위한 다양한 시설 갖춰_1

수원지역을 운행하는 택시운전자들이 편하게 휴식을 취할 장소가 서수원에 생겼다.
수원시가 권선구 탑동에 지난 14일 택시운전자들의 휴식과 근무환경 개선을 위해 24시간 연중무휴로 운영되는 '탑골 택시쉼터'를 개소했다.

권선구청 인근(호매실로 54-46)에 위치한 탑골 택시쉼터는 연면적 244.7㎡에 지상2층 규모로 건립됐다. 쉼터는 입지선정 및 편의시설 설치 등 건립 초기부터 택시노조, 개인택시조합 등 관계자들과의 협력을 거쳐 건립됐다.

탑골 택시쉼터는 지난 2011년 12월 고등동에 건립된 쌍우물 택시쉼터, 지난해 9월과 10월에 건립된 남수 택시쉼터와 원천 택시쉼터에 이어 네 번째다.

1층에는 휴게실과 매점을 비롯해 대형TV와 PC, 간편조리시설, 북카페, 냉․온방기와 공기청정기 등의 시설이 갖춰져 있다. 2층에는 수원서부모범운전자회 사무실이 들어서 교통봉사 활동을 안정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14일 진행된 개소식은 수원시장과 수원시의장, 관계공무원과 시의원, 택시운수 종사자 등 200여 명이 참석해 제막식과 기념식수 등을 마친후 시설을 둘러봤다.

수원시장은 "택시 쉼터는 6000여 명 택시운수종사자들의 복지증진과 근무환경 개선을 위한 것"이라며 "운수종사자들이 쉼터에서 편안하게 쉬며 에너지를 재충전하고 승객에게 친절과 감동으로 다가가는 성숙한 선진 택시문화가 조성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수원시는 이와 함께 운수종사자들의 복지증진을 위해 올해 하반기에 녹색교통복지회관 건립에 착공할 계획이다. 교통복지회관은 연면적 2200㎡, 지상1층, 지상4층 규모로 휴게실, 매점, 체력단련실, 교육장, 주민편익시설과 30대 규모의 주차장 등의 시설을 갖추게 된다.

 

 

추천 0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