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불법.규격봉투 미사용 쓰레기 수거안한다!
자원회수시설 주민참여 쓰레기 샘플링 검사 실시
2013-04-10 10:42:27최종 업데이트 : 2013-04-10 10:42:27 작성자 : 편집주간   김우영

수원시는 날로 늘어나는 불법 무단투기와 재활용 분리배출 위반에 대해 강력히 대처하고자 오는 5월 1일부터 무단투기 쓰레기와 종량제 규격봉투를 사용하지 않은 쓰레기는 무기한 수거하지 않을 방침이다. 

이와 같은 사실을 시민들에게 대대적으로 홍보하고자 4월 한달간 수원시 40개동 주민들을 대상으로 자원회수시설(소각장) 주민참여 쓰레기 샘플링 검사를 실시한다. 

자원회수시설에 생활쓰레기가 반입되는 실태를 해당지역 주민들이 직접 확인하고 재활용품이 5%이상 포함되어 반입되면 1회 적발시 반입정지 10일, 2회 적발시 한달간 해당지역 쓰레기를 반입정지하고, 종량제 봉투를 사용하지 않고 배출했을 때 수거하지 않겠다는 사실을 모든 주민들에게 알리기 위한 것이다.

무분별한 쓰레기 배출, 폐기물 처리시설의 한계를 주민들이 직접 눈으로 확인한 뒤 해당 지역에 돌아가 이웃 주민들에게 홍보하고 계도하는 등 주민 스스로 쓰레기 문제를 해결하기를 바라고 있다.

불법.규격봉투 미사용 쓰레기 수거안한다!_1
불법.규격봉투 미사용 쓰레기 수거안한다!_1
불법.규격봉투 미사용 쓰레기 수거안한다!_2
불법.규격봉투 미사용 쓰레기 수거안한다!_2

이른 새벽부터 쓰레기 반입 실태를 확인하기 위해 모인 각 동의 주민들은 "재활용 분리배출도 엉망이고, 검정봉투 등에 마구잡이로 버려진 쓰레기 배출 실태의 심각성을 느꼈다"면서 "나부터 철저한 분리배출을 실천하고 지역에 돌아가 직접 나서서 적극적으로 홍보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신화균 청소행정과장은 "쓰레기 샘플링 작업에 직접 참여하여 철저한 분리배출로 쓰레기 배출량을 줄이고, 종량제 봉투에 반드시 배출하여 해당지역에 쓰레기가 반입정지가 되는 등의 심각한 사태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히 신경 써 달라"고 당부했다.

추천 0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